• 흐림동두천 24.7℃
  • 구름많음강릉 26.1℃
  • 흐림서울 26.7℃
  • 구름많음대전 29.4℃
  • 박무대구 25.8℃
  • 박무울산 25.9℃
  • 구름많음광주 28.0℃
  • 구름많음부산 26.1℃
  • 구름많음고창 27.7℃
  • 흐림제주 29.6℃
  • 흐림강화 25.4℃
  • 흐림보은 27.8℃
  • 구름많음금산 27.2℃
  • 구름많음강진군 27.4℃
  • 구름많음경주시 25.8℃
  • 구름조금거제 26.5℃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시흥 서해초 출신 피아니스트 임윤찬, 반 클라이번 콩쿠르 우승

북미 최고 권위의 피아노 콩쿠르에서 대회 사상 최연소로 우승

[시흥타임즈] 시흥시 서해초 출신 피아니스트 임윤찬(18)이 북미 최고 권위의 피아노 콩쿠르인 반 클라이번 국제 피아노 콩쿠르에서 대회 사상 최연소로 우승을 거머쥐었다. 
 
19일 임윤찬은 2일부터 전날까지 미국 텍사트 포트워스에서 열린 제16회 반 클라비언 국제 피아노 콩쿠르에서 우승했다.

임윤찬은 유일한 동양인이자 최연소 참가자로 최종 결선에 진출해 베토벤 피아노 협주곡 3번과 라흐마니노프 피아노 협주곡 3번을 연주했다.
 
임윤찬은 특별상으로 현대곡상, 청중상도 수상하며 대회 3관왕도 기록했다.
 
1위 부상으로 상금 10만 달러(한화 약 1억 2900만원)와 함께 앨범 녹음, 3년 동안 세계 전역의 매니지먼트 관리와 월드 투어 기회가 주어진다.
 
시흥 출신인 임윤찬은 7살에 처음 동네 피아노 학원을 다니며 피아노를 배운것으로 알려졌다. 
 
초등학교 1학년 때 TV를 통해 우연히 알게 된 예술의전당 음악영재아카데미에 가고 싶어 부모님을 졸라 오디션을 보았고, 이곳에 다니면서부터 클래식 음악에 더욱 푹 빠졌다. 

초등학교 6학년이던 지난 2016년엔 서해초 소속으로 수리음악콩쿠르에서 피아노 초등 5,6학년부 본선에 진출해 장려상에 입상했다.
 
2015년 금호영재아카데미로 데뷔한 후 만 15세 나이인 2019년 윤이상국제음악콩쿠르 최연소 우승으로 음악계에서 주목을 받았다.
 
2017년부터 한국예술종합학교 산하 한국영재교육원을 거쳐 현재 음악원에 피아니스트 손민수 사사로 재학 중이다.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