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30.3℃
  • 흐림강릉 30.5℃
  • 흐림서울 31.3℃
  • 흐림대전 27.0℃
  • 흐림대구 26.1℃
  • 흐림울산 24.2℃
  • 흐림광주 22.9℃
  • 흐림부산 23.8℃
  • 흐림고창 24.4℃
  • 제주 22.9℃
  • 구름많음강화 27.1℃
  • 흐림보은 25.5℃
  • 흐림금산 26.2℃
  • 흐림강진군 22.0℃
  • 흐림경주시 26.7℃
  • 흐림거제 22.7℃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지하철·버스·KTX 등 대중교통 전자파 노출량 ‘안전기준’ 충족

과기정통부, 시민센터가 측정한 대중교통 대상 조사…차량 내 노출 환경 고려
국제 권고 0.25%~8.97% 수준으로 확인…기준 초과시 시정·벌칙 예정

 

 

(시흥타임즈)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지하철, 버스, KTX 등 대중교통에서 발생하는 전자파 노출량을 측정한 결과 모두 인체보호기준을 충족했다고 지난 14일 발표했다.  

 

이번 검증은 환경보건시민센터에서 측정한 대중교통을 대상으로, 국가표준에 따라 정속 주행 상태에서 차량 내의 인체 노출 환경인 바닥,의자,입석 위치를 고려해 진행했다.  

 

한편 과기정통부는 지난 8월 11일 시민센터가 대중교통 전자파 측정결과를 공개하고 위험성을 경고한 후, 국민들의 불안을 신속히 해소하기 위해 대중교통 검증에 나설 계획임을 밝힌 바 있다. 

 

이번 측정 결과 대중교통에서 발생하는 전자파는 국제적으로 권고한 인체보호기준의 0.25%~8.97% 수준으로 확인됐다.  

 

이와 관련해 김남 충북대 교수는 '시민단체에서 기준으로 언급한 4mG(밀리가우스)는 일부 소아백혈병 연구에서 노출그룹을 나눌 때 사용한 하나의 조건'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인체보호기준은 세계보건기구의 권고에 따라 대부분 국가가 채택하고 있는 국제비전리복사보호위원회(ICNIRP)의 기준을 따르는 것이 합리적'이라고 강조했다. 

 

특히 국제비전리복사보호위원회 기준은 60Hz 주파수 대역 기준 2000mG이나 우리나라는 더욱 엄격한 833mG 기준을 유지하고 있다. 

 

한편 과기정통부는 대중교통에 대한 우려를 최소화하기 위해 최대한 신속하게 이번 검증을 진행했다.  

 

또한 향후에도 신기술을 활용해 새롭게 등장하고 있는 다양한 소형가전, 계절 상품들, 시민단체에서 문제를 제기하는 가전제품, 생활환경 등에 대해 주기적으로 검증하고 공개해 전자파에 대한 불안과 우려를 불식시켜 나갈 계획이다. 

 

아울러 향후 다른 전기,전자기기들에 대해서도 전자파 인체보호기준을 초과하는 것이 확인될 경우 조사, 시정명령, 벌칙 부과 등을 통해 안전성 관리를 강화할 방침이다.  

 

기사제공 : 정책브리핑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
"세계 1위 바이오 메가 클러스터로"… 시흥시, ‘국가첨단전략산업 바이오 특화단지’ 유치 확정 [시흥타임즈] 시흥시가 정부 ‘바이오 국가첨단전략산업 특화단지’로 선정됐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7일 열린 제6차 국가첨단전략산업위원회에서 인천-경기지역을 포함해 대전(유성), 강원(춘천, 홍천), 전남(화순), 경북(안동, 포항) 총 5개 국가첨단전략산업 바이오 특화단지를 지정했다. 국가첨단전략산업 바이오 특화단지는 글로벌 투자 경쟁 속 초격차 기술 및 첨단산업의 안정적 제조 능력을 확보하기 위해 지정되는 지역으로, 산업, 연구, 교육시설이 혁신생태계를 이루며 투자·기술개발 촉진을 위한 국가 차원의 집중 지원을 받는다. 지난 2월, 산업통상자원부 공모에 11개 지자체가 육성계획서를 제출했으며, 4월 30일 공모사업 발표평가를 거쳐, 6월 27일, ‘인천-경기 시흥 바이오 클러스터’를 포함한 5개 클러스터가 선정됐다. 시흥시와 인천시가 함께 ‘인천-경기 시흥 바이오 클러스터’가 세계 1위 바이오 메가 클러스터를 주요 내용으로 선정됨에 따라 시흥시는 국내 바이오산업 역량 1위이자 세계 최대 바이오 의약품 생산 역량을 갖춘 경기도와 인천시, 세계 수준의 연구 역량을 보유한 서울대학교, 연세대학교, 병원과의 연계 클러스터를 통해 산학연병이 집적된 세계 수준의 한국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