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3.8℃
  • 흐림강릉 21.2℃
  • 서울 24.6℃
  • 대전 24.1℃
  • 흐림대구 24.8℃
  • 구름많음울산 26.0℃
  • 구름많음광주 25.7℃
  • 부산 25.4℃
  • 흐림고창 26.6℃
  • 구름많음제주 30.6℃
  • 흐림강화 24.2℃
  • 흐림보은 23.3℃
  • 흐림금산 24.5℃
  • 흐림강진군 26.5℃
  • 흐림경주시 21.5℃
  • 구름많음거제 26.1℃
기상청 제공

경기도 소식

경기도·도교육청·경기경찰청 ‘원팀’ 이뤄 ‘신종 코로나’ 대응

[시흥타임즈] 경기도 행정·교육·경찰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을 위해 힘을 모았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11일 오후 도지사 집무실에서 배용주 경기남부지방경찰청장, 이문수 경기북부지방경찰청장, 이재정 경기도교육감과 함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조기근절을 위한 관계기관 간담회를 실시했다.

이 자리에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 관련 경기남·북부경찰청과 경기도교육청 등 관계기관의 역할을 점검하고 기관 간 협조사항에 대한 논의가 이어졌다.

이 지사는 “격리거부자 조치에 대해 경찰에 협조 요청을 했는데 경기도에서는 특별히 무리 없이 진행되고 있어 감사하게 생각한다”면서 “정보부족으로 인한 불안감이 해소되면서 메르스 때에 비해 가짜뉴스도 줄어들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 지사는 “손세정제와 마스크 매점매석은 열심히 단속하고 있는데 도에서는 수사권한이 없어 한계가 있으니 경찰에서 각별히 살펴봐 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배용주 경기남부경찰청장은 “마스크 가격 폭리에 대해 실질적으로 점검을 해보겠다”고 답했다.

이어 “현장에 나가는 순찰차마다 방호복을 비치하고 있는데 일회용인데다 수량이 모자라는 상황”이라며 경기도의 지원을 요청했다.

이 지사를 비롯한 참석자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지역경제 타격에 공감하며 개인위생수칙을 준수하는 선에서 일상으로 돌아갈 필요가 있다는 데 뜻을 모았다.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은 “교회나 백화점, 마트 등 사람이 많이 모이는 곳을 아예 가지 않고 있다”면서 “구내식당 대신 지역 음식점을 이용하는 등 여러 방안을 생각해 봤으면 한다”고 제안했다.

이에 이 지사는 “도민들의 과도한 불안감을 해소시켜 지역경제를 활성화할 수 있는 방안을 함께 찾아보자”고 화답했다.

배너



미디어

더보기
연성동, 복지위기가구 집중 발굴 추진 [시흥타임즈] 시흥시 연성동행정복지센터가 8월과 9월을 연성동 복지위기가구 집중발굴기간으로 정하고, 숨어 있는 위기가구를 적극 발굴한다.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갑작스런 실직 등으로 생계유지가 곤란한 저소득 위기가구가 늘어나고, 가족의 질병, 노령 등으로 돌봄 부담이 가중되고 있지만 여전히 공적지원을 받지 못하고 있는 개인이나 가정이 많이 있다. 이에 연성동은 복지위기가구를 적극 발굴하기 위해 다양한 방법을 시도한다. 우선 공동주택의 경우, 관리사무소의 협조를 얻어 3개월 이상 관리비 연체가구를 전수조사한다. 장현동, 하중동 및 하상동 일대 다세대, 연립, 원룸형주택은 지역사회보장협의체의 캠페인 활동을 중심으로 복지위기가구 발굴 홍보 팜플렛을 우편함에 비치해 집중 홍보할 예정이다. 아울러, 기존 수급자와 한부모가정, (발달)장애인 등 저소득 취약계층 233세대에는 맞춤형복지팀과 연성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민간위원장 김명숙)이 찾아가는 방문 상담을 통해 새로운 욕구를 파악하고 맞춤형서비스를 연계할 예정이다. 기초연금 대상자 1,131세대에 대해서도 전수조사를 통해 독거노인, 고령자 중심으로 특이사항이 있는 세대를 집중 발굴한다. 이렇게 해서 발굴된 위기가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