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9.6℃
  • 흐림강릉 19.3℃
  • 서울 21.2℃
  • 대전 21.1℃
  • 대구 19.3℃
  • 흐림울산 18.8℃
  • 흐림광주 20.5℃
  • 부산 18.7℃
  • 흐림고창 20.3℃
  • 흐림제주 21.8℃
  • 흐림강화 18.9℃
  • 흐림보은 18.9℃
  • 흐림금산 20.1℃
  • 흐림강진군 20.6℃
  • 흐림경주시 18.9℃
  • 흐림거제 18.6℃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소설 연재부터 웹툰 제작까지…조아라, 77페스티벌 공모전 개최

URL복사
[시흥타임즈] 웹소설 오픈 플랫폼 조아라가 신인 작가에게 2차 저작물 확장의 기회를 제공하는 ‘제16회 77페스티벌 연재소설 공모전’(이하 77페스티벌)을 5월 4일 개최한다.

올해로 7년 차를 맞이한 77페스티벌의 신인 작가 참여율은 매회 상승하고 있다. 이에 주목한 조아라는 신인 작가의 성장을 돕는 작품 매니지먼트와 2차 저작물로의 가능성을 넓힐 기회를 제공하는 특전을 추가했다. 

조아라에 신작을 연재함으로써 독자와 만날 기회는 물론 상금과 작품 매니지먼트, 2차 저작물 제작까지 가능한 것이다. 

특히 주목할 것은 77페스티벌의 수상 기준이 전문가의 평가가 아닌 100% 독자의 호응도(조회 수, 추천 수, 선호작 등록 수 등)로 결정된다는 점이다. 
연재한 작품이 없는 신인 작가라도 눈 밝은 독자의 선택을 받으면 2차 저작물 제작의 기회와 두툼한 팬층을 모두 확보할 수 있다. 

대상 작품은 웹툰 제작과 오디오북, 게임 등으로 콘텐츠를 확장할 수 있다. 대상뿐만 아니라 다른 수상 작품도 유통 시 웹툰 1화 제작이라는 특전이 주어진다. 
  
77페스티벌의 상금액은 ▲대상 1명 3천만 원 ▲최우수상 3명 각 1천 5백만 원 ▲특별상 2백만 원이다. 공모전 기간 주간별 우수 소설을 별도로 선정해 5명의 작가에게 각 1백만 원의 상금을 수여한다. 
 
참가를 희망하는 작가들은 공모전 기간에 조아라의 ‘노블레스’ 카테고리에 작품을 연재하면 된다. 과거에 연재했던 작품이더라도 무료로 연재했다면 참여할 수 있다. 이는 집필 당시 기회 부족으로 조명을 받지 못했던 좋은 작품이 독자와 다시 만나 지속해서 창작을 이어나갈 수 있도록 하기 위한 조아라 작가지원정책의 일환이다.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
스쿨존, "멈추고 살피고 확인하고 건너가요" [시흥타임즈] (재)시흥시도시재생지원센터가 지난 16일 오전 대야초등학교, 대야초등학교학부모회와 함께 ‘대야초등학교 어린이보호구역(스쿨존) 캠페인’을 펼쳤다. 대야초등학교학부모회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기획된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대응지침(사회적거리두기)를 준수하며 진행되었다. 이날 주요 프로그램으로, 등교 시간대 주요구간에 조별 ‘안전한 등굣길 보행지도’와 어린이보호구역을 포함한 인근 주택가와 상점가를 대상으로 ‘건물출입구 방역봉사활동 및 어린이보호구역 인식개선 캠페인’이 운영되었다. 대야초등학교학부모회는 “어린이 교통안전은 아이들만이 아니라 어른들의 안전도 함께하는 것이며, 누군가 적극적으로 이러한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면 더 미루지 않고 나부터 해보자는 엄마들의 의지로 캠페인 기획에 참여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대야초등학교 주변 교통안전, 생활안전 등 다양한 분야에서 학부모 활동을 지원하고 있는 대야초등학교 양경말 교장은 “우리 아이들을 위한 문제를 학부모와 학교, 마을이 함께 공감해 나간다면 진정으로 아이들이 행복한 교육환경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학교는 이러한 학부모와 마을의 공감활동에 지지를 보내며, 항상 함께 하고자 한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