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9.6℃
  • 흐림강릉 16.2℃
  • 흐림서울 21.7℃
  • 흐림대전 21.8℃
  • 흐림대구 18.8℃
  • 흐림울산 17.5℃
  • 흐림광주 21.6℃
  • 흐림부산 18.9℃
  • 흐림고창 21.7℃
  • 흐림제주 21.0℃
  • 흐림강화 18.0℃
  • 흐림보은 21.5℃
  • 흐림금산 19.4℃
  • 맑음강진군 20.1℃
  • 흐림경주시 16.8℃
  • 흐림거제 18.7℃
기상청 제공

경기도 소식

경기도, 5월부터 결식아동 급식단가 7천 원으로 인상

URL복사

[시흥타임즈=연합뉴스] 경기도는 5월 1일부터 결식아동 급식단가를 1끼 6천 원에서 7천 원으로 인상한다고 밝혔다.

 

'결식아동 급식지원 사업'은 아동복지법 제35조 등에 따라 빈곤, 부모 실직 등의 사유로 결식 우려가 있는 만 18세 미만 아동을 위한 것이다.

 

도와 시·군, 경기도교육청이 예산을 부담해 아동급식카드(G드림카드) 지급, 도시락·부식 배달, 지역아동센터 단체급식 등을 지원하고 있다.

 

도의 기존 결식아동 급식단가 6천 원은 서울시, 대전시와 함께 전국 광역 지방정부 중 제일 높은 수준이지만 도는 성장기 아동 발달을 저해하는 영양불균형 문제 해소를 위해 시·군 및 도 교육청과 협의해 급식단가 인상을 최종 결정했다.

 

급식단가 인상과 코로나19로 인한 원격 수업일 중식 지원 등 결식아동급식지원 관련 추가 도비 예산 149억 원은 지난 29일 도의회 제351회 본회의에서 통과됐다.

 

도는 급식단가 인상과 같은 취지로 아동급식카드 사용 1회 한도 역시 1만2천 원에서 1만4천 원으로 높였다.

 

한정희 경기도 아동돌봄과장은 "이번 단가 인상을 통해 결식아동이 더욱 영양가 있고 균형 잡힌 식사를 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결식아동 급식 사업 개선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지난해 8월 31일부터 비씨카드사의 일반음식점 가맹점(주점, 포차, 카페 등 제외)을 아동급식카드와 자동 연계하는 방안을 마련, 아동급식카드 사용 가능 매장을 기존 1만1천여 개에서 15만4천여 개까지 확대했다.

 

올해 1월 1일부터는 아동급식카드 디자인을 마그네틱에서 일반체크카드와 동일한 디자인인 IC 칩 내장카드로 전면 교체, 아동들의 불편함을 덜었다.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
시흥교육지원청, 혁신학교 학교장 네트워크 협의회 [시흥타임즈] 시흥교육지원청이 지난 13일 서울대학교 시흥캠퍼스 교육협력동에서 조동주 교육장과 시흥지역 초․중․고 혁신학교 학교장들이 모여 지역 혁신학교의 지속가능한 동반성장 방안에 대한 혁신학교네트워크 협의회를 개최했다. 혁신학교네트워크란 혁신학교가 회원이 되고 혁신학교의 교육공동체가 주체가 되어 학생교육을 위한 교육자원 공유 및 개발, 지역과 학교의 실천적 과제와 현안을 협력적으로 연구하고 해결해 가는 협의체이다. 시흥 혁신학교는 학생, 교사, 교감, 학교장 네트워크를 운영하고 있으며 후반기에는 학부모 네트워크도 구성할 예정이다. 혁신학교 학교장 네트워크 대표인 서해중 김태훈 교장의 진행으로 ‘혁신학교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운영 방안’이라는 주제 토의와 함께 혁신학교 지정 이후 4년마다 이루어지는 종합평가교 학교장 들이 전반기 학교교육 공동체에서 논의한 운영 결과와 자율적․협력적 성찰의 경험을 공유하여 동반성장의 계기를 마련했다. 특히, 코로나 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시흥 지역 혁신학교에 새로운 동기를 부여하고 함께 성장하는 학교를 만들어 가고자 각 학교별로 다양하게 겪고 있는 여러 현안들까지 적극적으로 나누면서 따뜻한 협력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