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1.0℃
  • 맑음강릉 21.3℃
  • 맑음서울 21.5℃
  • 맑음대전 21.3℃
  • 맑음대구 21.7℃
  • 구름조금울산 19.3℃
  • 맑음광주 22.4℃
  • 맑음부산 22.1℃
  • 맑음고창 23.2℃
  • 구름조금제주 21.4℃
  • 맑음강화 19.8℃
  • 맑음보은 20.5℃
  • 맑음금산 21.8℃
  • 맑음강진군 22.9℃
  • 맑음경주시 22.5℃
  • 맑음거제 20.4℃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초중고가 한곳에…군서중, 군서미래국제학교로 탈바꿈

URL복사
[시흥타임즈] 초·중·고등학교가 한곳에 있는 통합형 학교가 내년 3월 시흥에서 문을 연다. 

시흥시 정왕동 군서중학교 자리에 군서미래국제학교(가칭)가 제2캠퍼스 유형 가운데 정규교육과정 운영 형태로 내년 3월 개교한다. 

2004년 3월 36학급 규모로 개교했던 군서중학교는 올해 총 재학생 3학년 37명이 졸업하면 내년 3월, 중학교 과정에 새 식구 150명을 맞이하고 2022년에는 고등학교, 2024년에는 초등학교 과정을 차례로 연다. 

군서미래국제학교(가칭)는 초중고 통합형 미래학교로 중학교 과정에 중국 2반, 러시아 1반, 한국 3반을 학점제, 무학년제로 통합교육과정을 운영한다. 

다문화 가정 학생과 일반 학생이 함께 한국어, 영어, 모국어와 다중언어를 수준에 따라 학습하고 역사, 세계사, 문학, 예술 교육으로 세계 시민성을 기르며 학생이 스스로 설계한 융복합 교육과정을 프로젝트로 진행하게 된다. 

다문화 가정 학생은 수준별 한국어 수업으로 한국을 이해하고 학습 의욕을 높일 뿐만 아니라 모국 관련 교육에서 자긍심과 자기 존중감이 향상될 것으로 보인다. 

또, 일반 학생들은 체계적인 맞춤 언어교육으로 외국어 능력과 국제 감각을 갖춘 세계시민으로 성장이 기대된다. 

이재정 경기도 교육감은 "군서미래국제학교(가칭)에서 존재의 다름을 차별이 아닌 장점으로 인정하고 미래 상황에서 새롭게 활용하는 배움과 성장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배너



미디어

더보기
“통합재정안정화기금 설치로 시흥시 균형발전 이뤄야”…시흥시의원 4명 기자회견 [시흥타임즈] 통합재정안정화기금 설치 및 운용 조례 상정과 관련해 시흥시의회 의원들간 대립각을 세우고 있는 상황에서 20일 오전 더불어민주당 김태경, 이복희, 송미희, 홍헌영 시의원이 해당 안건 제정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열었다. 이날 의원들은 시흥시청 시민관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통합재정안정화기금의 조성 및 사용에 대한 와전되고 부풀려진 내용이 지역사회에 퍼져나갔고, 이로 인해 진심을 갖고 임한 각 의원들의 의정활동이 폄훼되고, 그 취지가 손상되었다.”고 말했다. 또 “자치행정위원회 위원장이 다수 의원의 요청에도 불구하고 해당 안건의 상정 자체를 거부하며 의원들의 자유로운 발언과 토론의 기회를 차단하고 있다” 며 “자치행정위원장의 독단적인 행동에 유감을 표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민생과 균형발전을 위해 통합재정안정화기금의 설치가 재원의 효율적이고 탄력적인 활용과 더불어 반드시 필요하다”고 피력했다. 특히 “일부 의원 및 일각에서 해당 기금의 조성이 여유재원의 활용이 아닌 배곧 개발사업 완성에 투자할 특별회계를 전출하여 타 지역에 사용하고자 하는 계획이라는 주장은 사실이 아니다” 라며 “통합재정안정화기금은 특별회계의 고유 목적사업비로 편성되는 것이 아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