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9.6℃
  • 구름많음강릉 13.8℃
  • 흐림서울 9.6℃
  • 흐림대전 10.9℃
  • 구름많음대구 11.9℃
  • 구름많음울산 13.7℃
  • 흐림광주 13.0℃
  • 구름많음부산 15.1℃
  • 구름많음고창 13.2℃
  • 구름많음제주 15.1℃
  • 흐림강화 9.1℃
  • 흐림보은 10.4℃
  • 흐림금산 9.9℃
  • 구름많음강진군 14.3℃
  • 흐림경주시 13.6℃
  • 구름많음거제 13.9℃
기상청 제공

포토뉴스

[포토] 제27회 물왕예술제…"자연과 예술의 콜라보"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 형식으로 개최

URL복사
[시흥타임즈=박경애 문화예술전문기자]  소래산 아래 소전미술관의  푸른 나무들과 정돈된 잔디를 무대 삼은 무용수들이 자연과 조화를 이루며 한국무용의 곡선을 그리고 있다.  

4인조 남성 성악 앙상블의 목소리는 높고 푸른 하늘을 향해 우렁차게 뻗어나갔다.

지난 24일과 25일에 <제27회 물왕예술제>의 공연영상 촬영이 대야동에 위치한 소전미술관에서 진행됐다.

당초 시 전역 18개 행정동을 순회하는 버스킹 형식으로 개최 예정이었으나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지침에 따라 비대면 영상 촬영 방식으로 전환된 것이다.

시흥시가 주최하고, 사단법인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 시흥지회가 주관하는 이번 물왕예술제는 예술을 통해 코로나19로 일상을 잃어버린 시민을 위로하고, 새로운 일상으로의 회복을 응원하는 메세지를 담아 '예술로 응원합니다,'라는 부제를 총 4개 카테코리로 구성한 공연영상과 80여점의 미술작품을 비롯한 미술, 문인, 건축가협회의 작품들을 영상으로 제작해 선보일 예정이다.   

공연영상 촬영은 실외 뿐 아니라 미술관 내부에서도 이루어 졌는데 미술관에 소장 되어 있던 엔틱한 피아노와 전시된 도자기들은 그 어떤 무대 소품 보다 훌륭한 오브제가 됐다. 

이번 물왕예술제의 무대감독을 맡은 김혜진 음악협회 부회장은 "당초 3월부터  버스킹 형식의 순회 공연으로 기획 되었던 것을 완전히 다른 형식인 비대면 공연으로 빠르게 전환하는 동시에 적합한 장소 섭외와 일정조율을 하는것이 쉽지 않았다" 며 "이렇게 일사천리로 진행할 수 있었던 것은 최찬희 시흥예총회장의 빠른 추진력과 김정임(국악협회 회장)총감독 이하 기획팀의 여러차례에 걸친 긴급 회의 덕분이었다"고 설명했다. 

야외에서 또 실내에서 촬영에 임하는 출연자들은 뜨거운 햇빛 아래서도 즐거운 표정이었다. 그리고 하나같이 장소가 너무 훌륭하고 이곳에서 연주하는 것 자체로 힐링이 되었다고 입을 모았다.

최찬희 시흥예총회장은 "소전미술관을 촬영장소로 선택한 이유로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잘 준수 할 수 있는 프라이빗한 공간이면서도 주변환경이 예술적 표현을 펼 칠 수 있는 최적화된 공간"이라고 말했다. 


총감독을 맡은 김정임 국악협회 회장도 "연주자가 공연을 하면서 힐링이 되고 절로 웃음이 나는 자연과의 콜라보, 예술품과의 콜라보 공연이 랜선을 타고 그대로 시민들에게 전해졌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제27회 물왕예술제-예술로응원합니다> 영상은 10월 중순경 시흥예총 유튜브와 생태문화도시시흥 유튜브 채널을 통해 방송될 예정이다.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
배곧대교, 주민들 목소리 담아 합리적 결과 도출해야 [시흥타임즈] 시흥시 배곧 신도시와 인천광역시 송도 국제도시를 연결하는 배곧대교 사업지 전략 및 소규모 환경영향평가를 진행 중인 가운데, 지난 8일 송도 및 배곧 일원에는 시흥시, 의회, 한강유역환경청, 전문가, 지역주민, 사업시행자가 모여 합동현지조사에 나섰다. 이번 합동현지조사는 보다 많은 지역주민들이 참석해 이들의 의견을 들어달라는 시의 강력한 요청으로 마련된 자리다. 그러나 한강유역환경청은 시흥 및 인천 주민 각각 1인만 합동현지조사에 참석할 수 있음을 통보했다. 하지만,「환경영향평가서등에 관한 협의업무 처리규정」에 명시된 환경영향갈등조정협의회 구성 요청에는 여전히 응하지 않아, 이번 현지조사가 형식적인 조사에 그치지 않을까 우려되는 것도 사실이다. 현지조사에 직접 참여한 임병택 시흥시장은 “배곧대교 건설은 배곧, 송도 주민들의 오랜 숙원사원인 만큼, 지역주민의 생생한 목소리가 담긴 객관적이고 합리적인 결과 도출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임 시장은 한강유역환경청에 배곧대교 건설에 대한 보다 합리적인 결과 도출과 사회갈등 최소화를 위해 법에서 명시한 ‘환경영향갈등조정협의회’를 구성할 것을 다시 한번 강력하게 요청하고 긍정적 검토를 요청했다. 한편, 인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