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3℃
  • 맑음강릉 2.2℃
  • 맑음서울 -0.5℃
  • 구름많음대전 2.2℃
  • 맑음대구 3.9℃
  • 맑음울산 3.7℃
  • 구름많음광주 3.5℃
  • 맑음부산 4.7℃
  • 구름많음고창 3.6℃
  • 구름많음제주 9.4℃
  • 맑음강화 -2.9℃
  • 흐림보은 1.6℃
  • 맑음금산 1.1℃
  • 맑음강진군 2.4℃
  • 맑음경주시 3.5℃
  • 맑음거제 5.6℃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코로나19로 시흥시 청소년들 정서적 불안 커져

다양한 비대면 콘텐츠 기획 강화로 코로나19 장기화 대비

URL복사
[시흥타임즈] 코로나19가 장기화 되면서 시흥시 청소년들의 우울감, 무기력함 등 정서적 불안이 커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7일 시흥시에 따르면 시는 관내 청소년시설 주관으로 지난 9월~10월까지 시흥시 관내 초, 중, 고, 비학생, 후기청소년들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청소년 생활실태 및 온라인 프로그램 욕구조사]를 실시했다. 

이번 설문조사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변화된 청소년들의 생활실태를 조사하고, 현 상황을 고려한 ‘공간’ 중심의 운영방식에서 탈피할 수 있는 온라인을 포함한 비대면 활동공간 및 특별한 경험을 만들어주는 콘텐츠를 기획하기 위해 마련됐다. 

총 1,455명이 응답했으며, 이중 초등학생 8.6%, 중학생 56.4%, 고등학생 33.4%, 후기청소년 0.5%, 비학생 1.3%를 차지했다. 성별로는 여성이 62.8%, 남성이 37.2%가 응답했다.

조사결과에 따르면 가장 활동이 왕성하고, 에너지를 발산하는 시기인 청소년기에 코로나 펜데믹으로 인해 활동이 제한됨에 따라, 우울감과 무기력함, 분노와 짜증 등 정서적 불안감이 갈수록 커지는 것으로 나타됐다. 

청소년들의 스마트폰 사용도 급증하면서, 학생들의 학습에 대한 집중력을 떨어지고, 인터넷 중독을 증가시키는 위험요인도 점점 커진다고 응답했다. 

시흥시 관계자는 “이번 설문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시흥교육지원청 및 청소년시설 기관장 회의 등 관련 기관들과의 네트워크를 통해 서로 공유·협력해, 비대면 활동공간과 경험을 만들어줄 것”이라며 “다양한 비대면 콘텐츠를 기획을 강화해 코로나19 장기화 상황에서도 청소년들이 건강하고 올바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배너



미디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