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8.6℃
  • 흐림강릉 11.6℃
  • 흐림서울 9.3℃
  • 대전 12.2℃
  • 흐림대구 15.0℃
  • 흐림울산 17.0℃
  • 광주 14.2℃
  • 흐림부산 17.9℃
  • 흐림고창 12.3℃
  • 제주 16.2℃
  • 흐림강화 8.1℃
  • 흐림보은 12.8℃
  • 흐림금산 12.5℃
  • 흐림강진군 15.1℃
  • 흐림경주시 15.5℃
  • 구름많음거제 17.6℃
기상청 제공

포토뉴스

[포토] 관광객 부르는, '오이도의 가을'


[시흥타임즈] 시흥시의 대표적인 관광지 오이도. 코로나 이전에는 평일, 주말할 것 없이 차가 밀리던 곳이다. 요즘같이 날이 좋을 때는 연인과 가족들이 바다 내음과 바다 생물, 아름다운 낙조를 감상하기 좋다.


오이도에 들어선 수산시장과 조개구이, 바지락 칼국수 등 음식점들은 신선한 먹거리로 관광객들에게 또다른 즐거움을 준다.



선착장 근처에 가면 낮 시간대에 갯벌체험도 할 수 있다.


명물인 빨강등대는 지난 2005년 농림수산식품부(구 해양수산부)의 어촌체험관광마을 조성사업 일환으로 지어져 많은 이들이 인생사진을 남긴 곳으로 유명하다. 



더불어 곳곳에서 신석기시대 패총유적이 확인되면서 지난 2002년 섬 전체가 국가사적 제441호(시흥 오이도 유적)로 지정, 보존되고 있는 오이도는 선사유적공원과 박물관이 조성되어 시민들의 역사 체험장이 되고 있다.



연간 46만여 명의 관광객이 방문하는 오이도는 갯벌과 빨강등대, 황새바위길, 선사유적공원 등으로 이루어져 서해안 해양관광지의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특히 월곶에서 시화MTV까지 이어지는 직선거리 10km(해안선 15km) 구간인 ‘K-골든코스트(K-Golden Coast)’의 주요지점 중 하나로  더욱 각광 받고 있다.


주의할 점은 수인분당선과 수도권 전철 4호선의 오이도역은 오이도에 있지 않다. 실제 오이도는 역으로부터 약 6㎞가량 떨어져 있다. 




관련기사: [시흥TV 유튜브] 황금알을 품은 해안선 '시흥 K-골든코스트'

http://www.shtimes.kr/news/article.html?no=12806


배너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
시흥도시공사 임직원 친인척 채용 증가…블라인드 채용 때문? [시흥타임즈] 시흥도시공사 임직원 친인척의 채용이 매해 증가해온 사실이 시흥시의회 행정사무감사에서 드러났다. 시흥시의회 자치행정위원회는 지난 24일 열린 시흥도시공사 직원 채용 전반에 대한 행감에서 "올해 3분기까지 채용된 인원 68명중 10명이 임직원의 친인척이었다"고 밝혔다. 이날 자치행정위원회 박춘호 위원장은 "도시공사 임직원의 친인척 채용 비율이 지난 2020년 2.9%, 2021년 7.5%, 2022년 3/4분기까지 14.7%로 친인척에 대한 채용이 매해 증가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21년 기준으로 구리나 군포, 과천 도시공사 등은 신규 채용 직원이 시흥 도시공사보다 더 많은데도 임직원의 친인척은 단 한 사람도 없었다."고 꼬집었다. 이에 대해 시흥도시공사 관계자는 “행안부의 권고에 의해 블라인드 채용을 하다 보니 출생지나 본인의 주민등록번호 등을 모두 숨기고 직원의 능력만 보고 채용해야 해서 친인척인지 여부를 거를 수 없는 상황” 이라면서 “(앞으로) 친인척에 대해서 세밀하게 검토해 업무에 반영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박 위원장은 “삼중고와 코로나 등으로 어려운 시기에 취업을 못하는 사람이 많은데 (공사의 해명처럼)어떤 조건에 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