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3.6℃
  • 흐림강릉 14.8℃
  • 흐림서울 13.3℃
  • 대전 15.2℃
  • 대구 18.5℃
  • 흐림울산 16.7℃
  • 흐림광주 13.7℃
  • 구름많음부산 17.3℃
  • 구름많음고창 13.1℃
  • 구름조금제주 16.6℃
  • 흐림강화 12.9℃
  • 흐림보은 15.1℃
  • 구름조금금산 14.7℃
  • 구름조금강진군 15.1℃
  • 구름많음경주시 16.8℃
  • 구름많음거제 17.3℃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제6회 시흥책축제 성황리 종료

스마트폰 및 인터넷 등이 정보 획득의 도구로 대두됨에 따라 최근 책과 독서에 대한 흥미도는 감소하고 국민 1인당 독서률(종이책 기준)도 1994년 86.8%에서 2017년 59.9%로 낮아지고 있다.

이에 따라 시흥시중앙도서관은 지난 9월 28일 정왕동 중앙공원에서 책에 대한 흥미도를 높이고자 ‘책으로 떠나는 모험 놀이터’라는 주제로 제6회 시흥책축제를 개최했다

이번 책축제는 학교도서관, 공공도서관, 작은도서관, 학습동아리 등 시흥시 관내 43개 기관의 민‧관 협력으로 다양한 전시 및 체험부스를 운영하고, 문화예술과와 시흥예총의 협력으로 ‘그림책콘서트’ 등 다양한 공연을 펼쳤다. 또 아트캔버스 이동미술관, 관내 병원 등 지역 내 유관기관이 함께 어우러져 책으로 하나가 됐다. 

어린이들에게 상상의 나래를 펼치기 위한 ‘허클베리 핀’을 주제로 포토존 및 휴게공간 조성 그리고 모험 관련 도서전시 공간도 마련했다. 책이 3차원 영상으로 구현되는 ‘증강현실체험도서’과 ‘톰소여의 모험’을 주제도서로 가족독서캠프도 운영했다. 

특히 가족독서캠프는 주제도서에 어울리게 행사장소 곳곳에 숨겨놓은 보물을 찾는 ‘보물찾기’와 찾은 보물 속 힌트를 모아 독서퀴즈를 풀어보고, 가족들의 이야기와 앞으로의 꿈을 담은 ’가족 별 보물 지도 만들기‘ 등을 통해 모님에게는 어릴 적 추억을, 아이들에게는 재미있는 경험을 선사했다. 

‘그림책 슈링크 만들기’, ‘갈릴레이 망원경 만들기’ ‘그림책 표지 리커버 하기’ 등 다양한 책과 연계한 체험프로그램을 진행하며 책에 대한 관심을 환기하고, 책에 대한 흥미를 유발했다. 

창작팩토리존에서는 현재 출판이슈에 맞춘 ’유(You)시민 작가, 시민작가 작품전시‘를   통해 4차 산업혁명과 출판트렌드(주문형 출판인쇄)를 보여주는 심도 깊은 전시도 진행했다. 시민백일장 운영과 동시에 ’시제로 지역과 역사를 생각하기‘라는 주제로 시민들의 생각을 표현한 작품도 전시했다. 

그 외 ’가을들녘‘ 등 시흥시문인협회의 시와 그림 그리고 시민들의 사진작품 등을 전시한 ’숲속 전시회‘는 가을하늘과 초록의 숲을 아름다운 말과 글로 수놓았다.

가족과 함께 하는 가을나들이로 참여한 시민들의 표정을 기록사진집으로 남기며 행사는 종료됐다. 앞으로 책축제는 시민들과 함께 추억을 공유하고 성장하면서 30세 청년으로 훌륭히 성장한 시흥의 모습과 닮아갈 것으로 기대된다. 


배너



미디어

더보기
뮤지컬 ‘광주’, 1980년 그날의 함성 담은 포스터 공개! 5·18민주화운동 현장 오롯이…대작 탄생 예고! (시흥타임즈) 18일 뮤지컬 ‘광주’(제작 라이브㈜, 극공작소 마방진, 연출 고선웅) 측이 5·18민주화운동 40주년을 기념해 작품의 메시지를 담아낸 포스터를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공개된 뮤지컬 ‘광주’의 포스터는 40년 전 5·18민주화운동의 현장을 생생하게 담아낸 사진을 사용해 압도적인 스케일은 물론, 작품이 가진 묵직한 색채를 그대로 담아낼 수 있도록 디자인됐다. 당시, 5·18민주화운동의 중심이었던 구 전남도청과 분수대를 구심점으로 금남로까지 가득 메운 시민들의 모습은 5·18민주화운동이 소박하고 평범한 이웃들이 이뤄낸 우리들의 이야기임을 직접적으로 전달한다. 뮤지컬 ‘광주’의 로고는 5·18민주화운동 당시 총기 사격으로 인해 깨어진 유리창과 화염, 그리고 치열한 항쟁으로 금남로를 적셨던 시민들의 피를 모티브로 디자인되어 5·18민주화운동과 그에 따른 숭고한 희생을 표현했다. 마지막으로, 포스터 상단에 위치한 ‘우리들의 사랑, 명예, 이름. 우리를 잊지 말아주십시오’라는 카피는 5·18민주화운동 기간 내내 시민들과 함께했던 실제 가두방송과 민주주의 상징 곡인 ‘님을 위한 행진곡’의 가사를 연상 시켜 오는 10월 무대 위에 오를 작품에 대한 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