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1.3℃
  • 구름많음강릉 15.7℃
  • 구름많음서울 13.8℃
  • 대전 17.0℃
  • 구름많음대구 20.3℃
  • 구름많음울산 19.5℃
  • 구름많음광주 17.2℃
  • 흐림부산 17.8℃
  • 구름많음고창 16.5℃
  • 구름많음제주 18.5℃
  • 맑음강화 13.1℃
  • 구름많음보은 16.1℃
  • 구름많음금산 16.3℃
  • 흐림강진군 17.2℃
  • 구름많음경주시 16.6℃
  • 흐림거제 17.7℃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시흥 배곧생명공원, '로봇'이 순찰한다

만도 자율 주행 로봇 7월부터 운영

[시흥타임즈] 시흥시가 지난 13일 과기정통부 정보통신기술(ICT) 규제 샌드박스 심의위원회에서 만도의 ‘자율주행 순찰로봇’에 대한 실증특례 승인이 최종 확정됨에 따라 이르면 7월부터 시흥시 배곧생명공원에서 로봇 순찰이 가능하게 됐다.

‘골리’로 명명된 순찰 로봇은 오는 7월부터 배곧생명공원에서 순찰을 시작한다. 아이스하키 골키퍼 포지션에서 이름을 딴 ‘골리’의 주된 임무는 감시로 2개의 자율주행용 라이다와 보안 감시용 카메라가 탑재돼있다.

골리는 생명공원 산책로를 정찰하며 CC(폐쇄회로)TV의 사각지대나 보안 취약 지점을 집중 감시하게 된다. 감시 카메라의 영상은 시흥시 통합 관제 플랫폼으로 실시간 전송되고 이를 통해 관제센터는 야간 취약 시간의 순찰 공백을 보완할 수 있게 된다.

한편, 이번 실증특례는 시흥시와 만도가 협력해 자율주행 순찰로봇을 운영하는 것으로, 실증특례 기간은 2년이다.

이를 통해 기업의 지능형 이동 로봇산업 활성화에 기여하고, 시민들에게는 심야시간에도 안전하고 편리한 공원 이용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시흥시는 이번 규제특례와 별도로 국토부의 ‘스마트 규제 혁신지구 지정’을 신청 중에 있으며, 앞으로도 첨단도시 조성을 위해 선진 기술을 보유한 민간기업과 협력해 규제 개선을 통해 공공분야 서비스의 스마트 기술을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배너



미디어

더보기
시흥시, 잔디사업 진입농가 생산기반 확충 지원사업 공모 [시흥타임즈] 시흥시가 잔디사업 생산기반 확충 지원사업에 참여할 농업인 및 영농단체를 모집한다. 시흥시는 신부가가치 사업인 잔디산업을 도입하고 시흥시 잔디산업의 경쟁력 향상과 지역경제 발전을 위해 노력해왔다. 시흥 잔디관리사 양성 아카데미나 시흥잔디 농민학교 등을 통해 잔디사업에 대한 농업인의 이해를 돕고, 전문가를 양성해왔다. 특히, 시는 잔디사업을 시작하는 농가를 위해 ‘잔디사업 진입농가 생산기반 확충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올해는 지난 2월 1차, 4월 2차 공고에 이어 25일부터 오는 6월 5일까지 3차 모집을 진행한다. 지원대상은 농경지와 거주지가 시흥 관내에 있는 농업인 및 영농잔체(영농법인, 농업회사)이며, 시흥시에서 주관한 잔디 교육프로그램을 이수한 농업인이나, 80% 이상의 구성원이 교육 프로그램을 이수한 영농단체로, 사업대상 선정일로부터 5년 이상 잔디를 경작해야 한다. 공모에 선정된 단체나 농가에는 ▲기반 조성 및 관정개발 ▲관수설비 및 관리장비 ▲잔디종금 및 기타재료 등 잔디 재배농지 기반 조성 및 생산관리 자금을 지원받게 된다. 사업에 참여하고 싶은 농가나 농업단체는 시흥시 홈페이지 고시공고란에서 신청서 및 구비서류를 내려받아 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