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7.7℃
  • 맑음강릉 31.0℃
  • 구름조금서울 27.7℃
  • 구름많음대전 30.0℃
  • 구름조금대구 31.3℃
  • 구름많음울산 30.8℃
  • 흐림광주 29.5℃
  • 구름많음부산 29.1℃
  • 구름많음고창 29.0℃
  • 제주 27.1℃
  • 맑음강화 26.9℃
  • 구름많음보은 27.2℃
  • 구름많음금산 28.0℃
  • 흐림강진군 29.0℃
  • 맑음경주시 31.9℃
  • 구름많음거제 30.3℃
기상청 제공

가뭄에 물왕저수지 '바닥', 농심(農心)도 타들어가

현재까지 관내 가뭄 피해는 없지만 농민은 '걱정'

(시흥타임즈=우동완 기자) 시흥시 최대 저수지인 물왕저수지가 계속되는 가뭄과 이상고온, 모내기철 농업용수 사용 증가로 바닥을 드러냈다.

시흥시 관내 850ha의 논에 농업용수를 공급하는 물왕저수지는 20일 현재 총저수량 (총 1897만3천 톤)의 19%까지 저수율이 떨어진 상황으로 저수지 하류 부분에만 물이 고여 있는 상황이다. 

가뭄이 계속되자 저수지를 관리하는 한국공어촌공사 흥안지소는 수자원공사(지사)에 팔당호 원수 공급을 요청했다. 

이곳의 관계자는 “저수율이 많이 떨어져 원수 공급을 요청 해 논 상태" 라며 "농사에 필요한 물을 최대한 받을 계획" 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다행히 시흥지역에 가뭄으로 인한 피해는 없는 것으로 관계당국은 파악하고 있다. 

시흥시 생명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아직까지 관내에 가뭄 피해는 없는 상황” 이라며 “목감과 능곡, 에코피아 등 하수종말처리장에서 정화된 하수를 각 하천에 방류하고 있어 저수지에 물이 없다고 용수가 아주 부족한 상태는 아니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계속되는 가뭄에 농심은 타들어 간다. 하상동에서 농사를 짓는 김모씨(60)는 “논 같은 경우는 모내기를 끝내 그나마 괜찮지만 밭 작물이 문제” 라며 “이 상황이 계속되면 사람이 물을 주는 것도 한계가 있어, 가뭄을 해소할 비가 제발 내려줬으면 좋겠다.” 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내 지자체와 농어촌공사가 관리하는 도내 341개 저수지의 평균 저수율(19일 기준)은 26.9%로 저수율이 0%인 저수지도 15곳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저수율(53.2%) 의 절반에 불과한 것으로 가뭄을 해소할 단비가 어느 때 보다 기다려지는 상황이다.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
시흥시의회, 청소년 기본조례 제정 위해 청소년을 만나다 [시흥타임즈] 시흥시의회가 11일 교육복지위원회 회의실에서 「시흥시 청소년 기본 조례」 제정을 위해 시흥시 청소년들의 의견을 청취하는 시간을 가졌다. 간담회에는 송미희 의장, 김선옥 위원장을 비롯한 교육복지위원회 위원들과 시흥시 청소년재단 소속의 청소년 명예이사 및 청소년참여위원회, 관계공무원 등 30여명이 함께 모여 청소년들이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을 제도적으로 뒷받침하는 조례를 만들기 위해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조례 관련 모니터링 활동 결과를 발표한 최태웅 청소년 명예이사는 △청소년의 마음을 담을 수 있는 용어 사용 △청소년에 의해 청소년 정책이 결정될 수 있도록 제도적 근거 마련 △‘청소년의 달’에 대한 구체적인 지원방안 등을 의견으로 제시했다. 이어 참석자들은 발표 내용을 토대로 청소년 정책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하며 “실질적인 청소년들의 목소리가 담긴 조례안을 만들자”고 입을 모았다. 간담회에 참석한 한 청소년은 “이번 간담회를 통해 청소년 정책에 더 많은 관심을 가지게 됐다”며 “청소년들이 직접 목소리를 낼 수 있는 자리를 만들어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또 다른 청소년은 “청소년을 위한 성장도시 시흥이 기대된다. 청소년 기본조례안 제정을 위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