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0.1℃
  • 흐림강릉 15.9℃
  • 구름많음서울 21.4℃
  • 구름많음대전 19.3℃
  • 흐림대구 15.7℃
  • 울산 17.1℃
  • 흐림광주 18.6℃
  • 부산 17.5℃
  • 흐림고창 19.2℃
  • 흐림제주 19.6℃
  • 맑음강화 21.6℃
  • 흐림보은 18.0℃
  • 흐림금산 16.4℃
  • 흐림강진군 19.6℃
  • 흐림경주시 15.1℃
  • 흐림거제 16.9℃
기상청 제공

포토뉴스

[포토] '나는 도시 농부다' 로 나들이 온 시민들

함줄도시농업공원과 배곧공동체 텃밭에서 동시 진행


시흥시 함줄도시농업공원과 배곧공동체 텃밭에서 지난 7일부터 진행되고 있는 『제4회 시흥시 도시농업한마당』 에 많은 시민들이 관심을 가지고 찾아오고 있다.

비가 오고 난 뒤 맑은 하늘아래 주말 나들이로 '나는 도시 농부다'를 선택한 시민들, 무료 체험도 있고 평소 해보지 않았던 체험들도 있어 아이들의 흥미를 높였다.

특히, 8일에는 시흥시농업기술센터에서 사전 신청받은 '도시농부 전통 손모내기체험'도 진행되었는데 도심 속에서 잘 볼 수 없는 장면으로 구경 온 사람들의 이목을 끌었다고 행사 관계자는 전했다.


가족들과 함께 구경 나온 연성동 주민은 "안내지에 '스탬프랠리를 완수하자' 라는게 있어 아이들과 도장을 찍으러 다니고 있는데, 함줄도시농업공원에 호수가 있는 것을 처음 알았다. 미세먼지 저감전시가 되어 있는 곳은 호수옆길로 가야했는데 이번 기회에 좋은 산책코스를 알게 되었다"고 말했다.

또 배곧동에서 가족과 함께 나들이 나온 7살 아이는 "해시계로 계란후라이를 해서 먹은 게 재밌었다. 그리고 동화책을 읽고 클레이로 애벌레를 만든 것도 재밌었다."고 말했다.

함줄도시농업공원(정왕동 1774-1)에서는 무대마당, 지식마당, 체험마당이 진행되고 있으며, 배곧공동체 텃밭(정왕동 2507) 일원에서는 전시마당, 체험마당, 지식마당, 참여마당이 진행되고 있다.

이번 행사는‘나는 도시농부다’라는 주제로, 식물 생육의 3요소인 물, 흙, 태양을 담은 이야기가 있는 한마당으로 구성했으며 전시, 무대, 체험, 장터, 참여, 지식, 홍보마당 등 총 8개 분야 76개 부스와 43개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있다. 

무대마당은 개막식을 시작으로 주민 경연대회, 농산물 경매행사 등으로 구성되었다.

또한 함줄도시농업공원 옆 검도수련원 앞마당에는 푸드트럭도 준비되어있다. 행사는 9일까지 진행된다.


배너



‘정재환 작가와의 만남’ 29일 시흥중앙도서관서 열려 시흥시중앙도서관이 오는 29일 저녁 7시 중앙도서관 3층 다목적실에서 시민 100명을 대상으로 ‘정재환 작가와의 만남’을 진행한다. 올해 영화 ‘말모이’와 ‘나랏말싸미’ 등이 개봉됐고, 우리말에 대한 국민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또한 한글을 예술작품으로 승화시킨 타이포그래피 전시회를 개최하는 등 한글을 대상으로 패션과 공간예술 등 다양한 시도가 일어나고 있다. 중앙도서관은 우리말과 글을 금지하던 시절에 한글을 지키기 위한 활동을 했던 조선어학회와 우리의 위대한 글, 한글을 생각하는 시간을 갖는 시간을 마련했다. 오는 29일 ‘10월 책과 함께 만나다’ 프로그램은 한글문화연대 공동대표이자 역사학자인 정재환 작가를 만난다. 방송인으로 활동하던 정재환 작가는 ‘대한민국은 받아쓰기 중’ ‘쿠우슈우 역사기행-잊어서는 안 도리 우리 역사기행’ 등을 책을 펴내기도 했다. 이번 강연은 특히 한글날이 있는 10월, 한글 강연을 통해 소중한 우리말에 대한 지식을 얻는 재미를 더할 것으로 기대된다. 참여를 희망하시는 분은 10월 18일 금요일 오전 10시부터 시흥시공공도서관통합홈페이지 문화강좌란에서 선착순 접수하면 된다. 자세한 프로그램 안내와 참여를 희망하시는 분은 시흥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