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8.3℃
  • 구름많음강릉 18.5℃
  • 구름많음서울 19.2℃
  • 구름많음대전 19.9℃
  • 구름많음대구 19.3℃
  • 흐림울산 20.1℃
  • 구름조금광주 19.5℃
  • 구름많음부산 20.0℃
  • 흐림고창 18.5℃
  • 흐림제주 20.7℃
  • 구름많음강화 18.5℃
  • 흐림보은 16.3℃
  • 구름많음금산 16.9℃
  • 흐림강진군 19.2℃
  • 구름조금경주시 17.8℃
  • 흐림거제 20.3℃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결식 아동 없게"…시흥 행복 두끼 프로젝트

URL복사
[시흥타임즈] 시흥시가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LH인천지역본부,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행복도시락과 함께‘시흥 행복두끼 프로젝트’ 업무 협약을 지난 11일 체결했다. 
 
‘시흥 행복두끼 프로젝트’는 행복얼라언스와 LH인천지역본부의 적극적인 지원으로 진행 된 사업으로 결식우려에 처한 복지사각지대 아동 문제 해결을 위해 지자체와 민관기관이 협력하여 복지사각지대 아동을 지속적으로 지원하는 시스템 구축을 목표로 한다.
 
이 날 협약식에는 임병택 시흥시장, 장종우 LH인천지역본부장,  박해웅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부사장, 조민영 행복나래 Social Value 혁신실장, 김승현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경기아동옹호센터 소장, 최영남 행복도시락 사회적협동조합 이사가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시흥시는 급식지원이 필요한 위기 아동을 발굴하고, 행복얼라이언스 멤버사인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는 대상 아동의 급식 제공을 위한 예산을 지원한다. 

LH인천지역본부는 도시락 배송인력과 차량 렌트 등 사업비와 LH맞춤형 주거정보서비스를 제공하고,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서는 장난감 키트 및 해당 사업에 대한 모니터링·만족도 조사를 진행 할 예정이다.

도시락 지원은 오는 9월 21일부터 내년 2월까지 약 5개월간 시흥 지역 아동  200명에게 행복도시락센터 관악점을 통해 전달된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이번 협약이 올해 코로나19의 위기상황에서 더욱 심각하게 우려되는 아동의 결식문제를 결하는데 큰 힘이 될 것이라고 기대하며, 시흥시가 아동친화 도시인만큼 앞으로도 아동이 행복한 지역사회를 만드는 데 다양한 기관들과의 협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배너



미디어

더보기
1년 내내 즐길 수 있는 '인공서핑 웨이브파크' 10월 8일 오픈 [시흥타임즈] 시흥 거북섬에 위치한 세계 최대 규모의 인공서핑파크가 오는 10월 8일 정식 개장한다. 시흥시 시화MTV 거북섬 일원에 세계적인 해양레저 복합단지를 조성하는 대규모 프로젝트의 첫 단추인 웨이브파크는 부지 면적 166,613㎡의 세계 최대 규모의 인공서핑파크로 2018년 11월 시흥시, 한국수자원공사, 대원플러스그룹이 업무 협약을 체결하여 지난해 5월 기공식을 하고 오는 10월 8일 개장을 목표로 현재 마무리 공사를 진행하고 있다. 올해는 웨이브파크의 시그니처인 인공서핑장 ‘서프코브’가 있는 서프존과, 발권 및 체크인 공간인 서프하우스만 먼저 오픈이 된다. 서프존은인공서핑을 즐길 수 있는 서프코브(약24,789㎡규모), 서핑 실내 교육장 및 식음시설이 있는 샤카하우스, 선베드가 설치되어 해변가처럼 편하게 휴식을 취할 수 있는 서프 비치, 서핑 지상 교육이 진행되는 서프빌리지, DJ부스가 설치되어 서퍼들만의 독특한 문화를 만들어 갈 서프 스테이지, 고객들이 프라이빗 하게 이용 할 수 있는 고급 카바나가 있는 서프캠프로 구성되어 있다. 웨이브파크의 핵심시설인 서프코브는 2만6천톤의 물을 채운 엄청난 규모로0.2m부터 최대 2.4m 높이까지 다양한 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