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9.5℃
  • 맑음강릉 15.4℃
  • 박무서울 12.7℃
  • 구름조금대전 10.8℃
  • 구름많음대구 10.6℃
  • 구름많음울산 15.5℃
  • 구름조금광주 14.9℃
  • 맑음부산 18.5℃
  • 구름조금고창 11.9℃
  • 구름조금제주 19.5℃
  • 맑음강화 12.4℃
  • 맑음보은 6.5℃
  • 구름조금금산 8.1℃
  • 구름많음강진군 14.9℃
  • 구름많음경주시 13.2℃
  • 맑음거제 16.2℃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시흥경찰서, 위기청소년 통합 지원나선다

시흥시 무한돌봄팀 등 10개 기관 협력

URL복사
[시흥타임즈] 시흥경찰서가 학교폭력 가·피해자, 학교밖·가정밖 청소년 등 다양한 위기청소년의 선도 및 보호를 위해 시흥서만의 통합 지원 프로젝트인, 「온(溫)마을愛」를 추진 하고 있다고 5일 밝혔다.

「온(溫)마을愛」는 ‘한 아이를 키우려면 온 마을이 필요하다’는 아프리카 속담처럼 온 마을의 사랑(愛)을 모아 위기청소년을 선도하여 따뜻한(溫) 마을을 만들겠다는 의미로, 지역사회의 유관기관들과 협업하여 위기청소년에 대하여 각각의 필요에 맞는 지원을 연계하기 위한 프로젝트이다.

위기청소년에 대한 다각적 지원을 위해 다양한 유관기관 총 10개 기관이 발벗고 나섰다. 

▲경제적 지원 및 중독ㆍ정신건강 사례관리를 지원하는 ‘시흥시 무한돌봄팀’, ▲범죄 피해 치료를 위한 의료비 및 생계비를 지원하는 ‘시흥시 1%복지재단’, ▲위기가정의 자녀돌봄 및 학습지도를 지원하는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중도입국 등 외국인청소년의 학업을 지원하는 ‘외국인복지센터’, 청소년에 대한 상담 및 사례관리를 지원하는 ‘청소년상담복지센터’, ▲학교밖청소년을 발굴 및 지원하는 ‘학교밖지원센터’, ▲취업 희망 청소년에 대한 취업상담과 교육, 취업 알선을 지원하는 ‘고용노동청 청소년지원팀’, ▲체육활동을 지원하여 청소년의 건전한 성장을 지원하는 ‘시흥시체육회’, ▲음악·미술 등 방과후 학습을 지원하는 ‘시흥시 학원연합회’, ▲성매매피해 청소년의 치료 및 재활을 지원하는 ‘경기위기청소년교육센터’ 등 각 기관별 지원 방안에 대해 논의 후 필요에 따라 서비스를 지원하는 것이다.

시흥서는 온(溫)마을愛 프로젝트를 통해 2020년 9월 현재까지 총 54명의 위기청소년에게 68건의 맞춤형 지원을 연계했다.

한편, 김형섭 시흥서장은 “앞으로도 적극적인 발굴과 사례회의를 통해 위기청소년에게 필요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배너



미디어

더보기
"대야동 복지로 산뜻하게 정비" [시흥타임즈] 대야동 주민자치회가 지난 17일 복지로 일대에 대형 화분 40여개를 청소하고 배추꽃을 심는 등 미관을 정비했다. 이날 행사에는 대야동주민자치회 위원들과 상가 주민 등 30여명이 참여했다. 2010년부터 시행오고 있는 정비 사업은 폐자재를 활용, 주민자치위원회 위원들이 폐목재를 수거하여 손수 화분을 만들어 페인트를 칠하고, 복지로 주변의 인도에 설치한 것이 시초다. 주민자치회는 상가 주민들과 함께 가꾸기로 동의를 구하고 화분을 가장 잘 관리한 상인에게 그해 연말에는 감사패를 전달, 동기를 북돋는다. 매년 봄과 가을철에는 철쭉과 개나리꽃, 측백나무, 꽃잔디, 배추꽃 등을 심고 잡초를 제거하고 물을 주는 등 정성들여 가꾸어오고 있으며, 오가는 시민들에게 아름답고 깨끗한 거리를 제공하고 있다.나무화분의 훼손으로 인하여 최근에는 플라스틱화분으로 교체하였는데, 화분 각각에 관리를 담당하는 상가업체의 명패를 붙이고, 물조리개를 상가에 배부하여 동기를 부여했다. 또한 주민자치회 위원들은 상가를 일일이 방문하여 관리에 각별한 관심을 가져달라는 홍보활동도 병행했다. 유보숙 대야동주민자치회장은 “복지로는 대야동의 중심도로로써 유동인구도 많기 때문에 화분을 잘 정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