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31.1℃
  • 구름많음강릉 29.2℃
  • 구름많음서울 30.4℃
  • 흐림대전 28.4℃
  • 구름많음대구 30.7℃
  • 구름많음울산 28.6℃
  • 구름많음광주 30.4℃
  • 구름많음부산 29.2℃
  • 구름많음고창 30.5℃
  • 구름많음제주 29.8℃
  • 구름많음강화 30.6℃
  • 흐림보은 27.2℃
  • 구름많음금산 28.9℃
  • 구름많음강진군 31.5℃
  • 구름많음경주시 31.2℃
  • 구름많음거제 30.1℃
기상청 제공

경기도 소식

“기획부동산의 수상한 거래, 알고리즘 활용해 감시”

경기도, 기획부동산 편법 지분거래 실시간 감시를 위한 ‘기획부동산 상시모니터링 시스템’ 개발 완료
경기부동산포털 내 기획부동산 투기지역 대한 위치 안내서비스 제공

[시흥타임즈] 경기도가 기획부동산 거래패턴(알고리즘)을 이용한 ‘상시모니터링 시스템’을 자체 개발하고 불법 투기거래 조짐이 포착될 경우 즉시 정밀 조사를 추진한다.

경기도는 부동산 정보 누리집인 ‘경기부동산포털’(gris.gg.go.kr)에 이런 기능을 갖춘 ‘기획부동산 상시모니터링 시스템’을 구축해 운영 중이라고 13일 밝혔다.

도가 자체 개발한 이번 시스템은 한국부동산원 등에서 받은 실시간 거래자료를 바탕으로 도의 기획부동산 거래패턴(알고리즘)에 일치할 경우 도가 즉시 추적에 나서는 방식이다.

도의 기획부동산 거래패턴(알고리즘)은 지분거래 여부, 용도지역, 거래금액이 공시지가보다 지나치게 부풀려진 경우, 기간 대비 거래 빈도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불법 투기거래를 판단한다. 사실상 개발이 어려운 개발제한구역 내 임야 등의 토지를 다수에게 공시지가의 몇 배 이상 가격으로 부풀려 단기간에 지분 매도하는 게 대표적인 사례다.

도는 이번 시스템으로 실시간 의심 거래를 발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기존 시‧군 등으로부터 부동산 실거래 자료를 받아 대조했을 때보다 조사 시간이 대폭 단축되는 셈이다.

실제로 상시모니터링 시스템 본격 가동 이전인 지난해 1월부터 12월까지 기획부동산 의심 거래 대상의 거래패턴(알고리즘)을 분석한 결과, 도는 불법 의심 거래 198건을 발견했다. 

도는 정밀 조사를 통해 부동산 실거래 거짓 신고 등 위반자 309명을 적발했다. 도는 이들에게 2억4천800만 원의 과태료를 부과했고, 토지거래허가 회피행위 11건은 수사기관에 고발 조치했다. 거래대금 확인 불가 및 불법 증여 의심 사례 26건은 국세청에 세무조사를 요청했다.

도는 앞으로 상시모니터링 시스템을 이용해 실시간 거래뿐만 아니라 과거 거래 내역도 계속해서 조사할 계획이다.

한편, 도는 기존 경기부동산포털에서 제공하고 있던 기획부동산 피해주의지역 안내 서비스의 위치 정보를 실시간 안내할 수 있도록 기능을 개선했다. 또한 ‘기획부동산 불법행위(피해) 신고센터’와 연계해 기획부동산 사기 피해자와 제보자의 신고도 접수해 주기적으로 수사기관에 수사를 의뢰할 계획이다.

경기도 관계자는 “실시간으로 기획부동산 편법 투기거래를 확인해 강도 높은 조사를 실시하겠다”며 “불법 사항을 행정처분 및 수사기관에 고발하는 등 공정하고 투명한 거래 질서 확립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
시흥시. ‘학교교사-마을교사 교육철학 공동연수’ [시흥타임즈] 시흥시가 오는 7월 12일부터 8월 2일까지 ABC행복학습타운에서 관내 초·중·고등학교 교사와 마을교사를 대상으로 ‘학교교사-마을교사 교육철학 공동연수’를 시흥교육지원청과 협업해 운영한다. 이번 연수는 코로나 팬데믹 이후, 교사들이 존재에 대한 깊은 사유와 성찰을 함께하며 공존과 성장을 모색하고자 마련됐다. 연수는 매주 화요일 오후 6시부터 2시간 동안 4차례에 걸쳐 교육, 철학, 인문 분야의 저명한 명사 4인이 펼치는 강의와 토의·토론 등으로 열린다. 연수 내용은 ∆7월12일(화) 전호근(경희대 후마니타스칼리지 교수) 「다른 존재와 어떻게 연대하며 살아갈 것인가?」 ∆7월19일(화) 고미숙(감이당 연구원) 「좋은 삶: 자기 존재의 억압으로부터 벗어나는 것」 ∆7월21일(화) 이택광(경희대 교수) 「프레임 안에 갇힌 존재 : 프레임에서 해방되는 방법」 ∆8월2일(화) 김현수(성장학교 별 교장) 「교사 상처」로 구성됐다. 교사의 몸과 마음에 대한 탐구를 통한 자존과 학생·지역과 함께 살아가는 공존을 중심으로 연수가 진행된다. 센터 관계자는 “팬데믹 이후 실존적 질문을 통한 철학적 사유의 필요성이 대두되면서, 마을교육과정이 활발한 시흥에서 학교교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