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12.5℃
  • 흐림강릉 14.5℃
  • 흐림서울 12.9℃
  • 구름많음대전 12.8℃
  • 구름조금대구 14.0℃
  • 울산 16.9℃
  • 구름많음광주 12.7℃
  • 흐림부산 14.8℃
  • 맑음고창 11.7℃
  • 맑음제주 15.6℃
  • 흐림강화 12.7℃
  • 구름많음보은 11.6℃
  • 구름많음금산 12.2℃
  • 맑음강진군 13.2℃
  • 맑음경주시 14.5℃
  • 맑음거제 14.4℃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돼지열병에 시흥시 행사 줄줄이 취소…"관내 발병 없어"

현재 시흥시 관내 7군데 양돈농가에서 2300여두 돼지 사육 중
무허가 소규모 사육 농가 즉시 신고해야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파주에서 10번째로 확진 판정 되는 등 확산 추세가 이어지자 시흥시가 5일 열릴 예정이었던 시 승격 30주년 행사 등을 취소하거나 연기했다.

2일 시흥시에 따르면 시는 5일 열릴 예정이었던 ‘시승격 30주년 기념 공연’을 12월 13일로 연기하고, 같은 날 열릴 예정이던 ‘2019 시민과 함께하는 별밤 행사’는 취소시켰다.

또 6일 개최되는 ‘시흥 거북섬 전국하프마라톤대회’와 12일 예정이던 ‘시흥·광명시 사회적경제 페스티벌’ 는 전격 취소하고 '호조벌 축제'는 11월 2일로 연기했다.

시의 이 같은 조치는 아프리카 돼지열병(ASF)의 예방과 조기 차단을 위해 내려졌으며 현재 관내에서 확인된 돼지열병은 없는 상태다. 

시흥시는 총 7군데의 양돈 농가에서 2350여두의 돼지를 사육하고 있으며, 지난 9월 26일 각 농가에 방역초소를 설치하고 상시적인 감시체계를 가동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현재 관내 발병은 없지만 소규모로 돼지를 사육하는 농가들도 있어 예방적 차원으로 긴급 출하시켜 도축토록 유도하고 있지만 경기·인천·강원에 내려진 일시이동중지명령으로 이마저도 애를 먹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경기도는 “무허가 소규모로 돼지를 사육하는 경우, 방역 대상에서 제외되어 매우 심각한 사태를 초래할 수 있다” 면서 “이런 농가는 전화 031-120으로 반드시 신고해달라”고 요청했다.


배너



미디어

더보기
뮤지컬 ‘광주’, 1980년 그날의 함성 담은 포스터 공개! 5·18민주화운동 현장 오롯이…대작 탄생 예고! (시흥타임즈) 18일 뮤지컬 ‘광주’(제작 라이브㈜, 극공작소 마방진, 연출 고선웅) 측이 5·18민주화운동 40주년을 기념해 작품의 메시지를 담아낸 포스터를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공개된 뮤지컬 ‘광주’의 포스터는 40년 전 5·18민주화운동의 현장을 생생하게 담아낸 사진을 사용해 압도적인 스케일은 물론, 작품이 가진 묵직한 색채를 그대로 담아낼 수 있도록 디자인됐다. 당시, 5·18민주화운동의 중심이었던 구 전남도청과 분수대를 구심점으로 금남로까지 가득 메운 시민들의 모습은 5·18민주화운동이 소박하고 평범한 이웃들이 이뤄낸 우리들의 이야기임을 직접적으로 전달한다. 뮤지컬 ‘광주’의 로고는 5·18민주화운동 당시 총기 사격으로 인해 깨어진 유리창과 화염, 그리고 치열한 항쟁으로 금남로를 적셨던 시민들의 피를 모티브로 디자인되어 5·18민주화운동과 그에 따른 숭고한 희생을 표현했다. 마지막으로, 포스터 상단에 위치한 ‘우리들의 사랑, 명예, 이름. 우리를 잊지 말아주십시오’라는 카피는 5·18민주화운동 기간 내내 시민들과 함께했던 실제 가두방송과 민주주의 상징 곡인 ‘님을 위한 행진곡’의 가사를 연상 시켜 오는 10월 무대 위에 오를 작품에 대한 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