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12.0℃
  • 구름조금강릉 14.7℃
  • 구름많음서울 15.8℃
  • 구름많음대전 15.4℃
  • 흐림대구 15.2℃
  • 흐림울산 15.8℃
  • 흐림광주 15.4℃
  • 흐림부산 16.5℃
  • 구름많음고창 15.3℃
  • 흐림제주 18.5℃
  • 구름조금강화 14.7℃
  • 구름조금보은 13.8℃
  • 흐림금산 13.4℃
  • 구름많음강진군 17.1℃
  • 흐림경주시 15.1℃
  • 구름많음거제 17.0℃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돼지열병에 시흥시 행사 줄줄이 취소…"관내 발병 없어"

현재 시흥시 관내 7군데 양돈농가에서 2300여두 돼지 사육 중
무허가 소규모 사육 농가 즉시 신고해야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파주에서 10번째로 확진 판정 되는 등 확산 추세가 이어지자 시흥시가 5일 열릴 예정이었던 시 승격 30주년 행사 등을 취소하거나 연기했다.

2일 시흥시에 따르면 시는 5일 열릴 예정이었던 ‘시승격 30주년 기념 공연’을 12월 13일로 연기하고, 같은 날 열릴 예정이던 ‘2019 시민과 함께하는 별밤 행사’는 취소시켰다.

또 6일 개최되는 ‘시흥 거북섬 전국하프마라톤대회’와 12일 예정이던 ‘시흥·광명시 사회적경제 페스티벌’ 는 전격 취소하고 '호조벌 축제'는 11월 2일로 연기했다.

시의 이 같은 조치는 아프리카 돼지열병(ASF)의 예방과 조기 차단을 위해 내려졌으며 현재 관내에서 확인된 돼지열병은 없는 상태다. 

시흥시는 총 7군데의 양돈 농가에서 2350여두의 돼지를 사육하고 있으며, 지난 9월 26일 각 농가에 방역초소를 설치하고 상시적인 감시체계를 가동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현재 관내 발병은 없지만 소규모로 돼지를 사육하는 농가들도 있어 예방적 차원으로 긴급 출하시켜 도축토록 유도하고 있지만 경기·인천·강원에 내려진 일시이동중지명령으로 이마저도 애를 먹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경기도는 “무허가 소규모로 돼지를 사육하는 경우, 방역 대상에서 제외되어 매우 심각한 사태를 초래할 수 있다” 면서 “이런 농가는 전화 031-120으로 반드시 신고해달라”고 요청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