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6.8℃
  • 흐림강릉 21.5℃
  • 흐림서울 27.4℃
  • 구름많음대전 29.1℃
  • 구름많음대구 27.1℃
  • 구름많음울산 22.3℃
  • 흐림광주 22.8℃
  • 흐림부산 22.4℃
  • 흐림고창 22.4℃
  • 흐림제주 23.6℃
  • 흐림강화 24.6℃
  • 구름많음보은 27.9℃
  • 구름많음금산 26.6℃
  • 흐림강진군 20.0℃
  • 구름많음경주시 26.4℃
  • 흐림거제 19.6℃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대야동주민자치회, 설맞이 길거리 대청소 실시

URL복사
[시흥타임즈] 대야동주민자치회가 설맞이 길거리 대청소를 지난 6일 실시했다. 

깨끗한 대야동 길거리를 만들기 위해 대야동주민자치회 위원, 대야동 마을자치과 공무원 등 40여명이 참여하여 비둘기공원 일대, 대야동 하천, 연합공원 주변 등을 청소했다.

비교적 거리는 깨끗한 편이었으나 일부 무단 투기한 쓰레기들이 있었으며 가장 많이 수거된 쓰레기는 담배꽁초와 담배갑 등이었다. 

대야동 하천은(신천연합병원 건너편) 주변 환경 개선으로 정돈이 잘 되었으나 담배꽁초, 과자봉지, 사탕봉지와 같은 작은 쓰레기들이 많이 나왔다. 

비둘기공원 일대는 반려동물의 배변이 가장 많이 수거되었다. 

이번 대청소를 진행한 유보숙 대야동주민자치회장은 “대야동을 더욱 살기 좋고 쾌적한 동으로 만들기 위한 일환으로 설맞이 길거리 대청소를 실시하였으며, 앞으로 더욱 활기찬 마을 자치활동을 펼쳐나가겠다. 코로나19로 위축되었지만 주민들께서 따뜻한 설을 맞이하셨으면 좋겠다”고 했다. 

아울러 대야동장 김정순 마을자치과장은 “대야동이 발전 할 수 있도록 행정에서도 주민 그리고 대야동주민자치회와 함께하는 기회를 자주 만들어 가겠다”고했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이정학 대야동주민자치회 문화예능분과장은 “쾌적한 대야동을 만들기 위해서는 이웃을 배려하고 공공시설을 아끼고자하는 시민의식이 향상되어야하며, 작은 배려가 더불어 사는 삶의 기본이 아니겠냐”고했다. 

대야동주민자치회는 2021년에도 다양한 주민 참여활동과, 주민과 소통할 수 있는 사업을 통해서 시민의식을 고취시키고 살기 좋은 대야동을 만들어갈 수 있는 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칠 예정이다.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
시흥 관통 ‘제2경인선·신구로선’,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안에 담겨 [시흥타임즈]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안(2021~2030년)에 시흥을 지나 광명까지 이어지는 제2경인선과 시흥 대야역(서해안)에서 서울 목동까지 이어지는 신구로선이 반영됐다. 22일 국토부는 이 같은 내용이 담긴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안(2021~2030년)관련 공청회를 열었다. 국가철도망구축계획은 국토부가 10년단위, 5년 주기로 수립하는 철도분야 최상위 법정계획으로 한국교통연구원(KOTI)이 용역을 수행했다. 이날 발표된 계획안은 초안이긴 하지만 이번 공청회 안건 상정이 사실상 철도망구축계획의 마지막 관문인 셈이어서 매우 중요하다 할 수 있다. 이번에 공개된 계획안에는 구체적인 정차역은 설정되지 않았고 시-종점만 표시됐다. 구체적인 노선은 향후 예비타당성조사 등을 통해 확정될 예정이다. 공개된 4차 철도망계획안 중 시흥시 관내를 통과하는 노선은 △인천 청학에서 노온사로 이어지는 (제2경인선)과 △시흥 대야역에서 목동까지 이어지는 (신구로선)으로 이 두 노선은 3기 신도시인 광명·시흥 등 시흥북부권역을 동서와 남북으로 관통하게 된다. 우선 인천 청학에서 시흥을 지나 광명 노온사동으로 이어지는 제2경인선은 인천에서 광명까지의 이동시간을 기존 80여분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