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7.5℃
  • 맑음강릉 9.9℃
  • 맑음서울 8.5℃
  • 맑음대전 8.2℃
  • 맑음대구 11.1℃
  • 맑음울산 10.3℃
  • 맑음광주 10.4℃
  • 맑음부산 11.8℃
  • 맑음고창 8.8℃
  • 맑음제주 14.1℃
  • 맑음강화 5.1℃
  • 맑음보은 6.7℃
  • 맑음금산 7.7℃
  • 맑음강진군 10.8℃
  • 맑음경주시 10.4℃
  • 맑음거제 9.3℃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신현동, 명절 앞두고 더 촘촘해진 취약계층 지원

URL복사
[시흥타임즈] 신현동 자원봉사자회(회장 한승재)와 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공위위원장 윤혜숙, 민간위원장 박인숙)는 추석 명절을 맞아 지난 17일 관내 저소득 독거 어르신 60가구를 대상으로 온정 나눔 꾸러미를 전달하고 안부를 확인했다.

온정 나눔 꾸러미는 홀로 추석 명절을 보내야 하는 어르신들의 마음이 더 풍족해질 수 있게, 한과·과일·국거리용 소고기와 처음처럼 봉사회·성원주철·시흥희망로타리클럽·신현자율방범대가 후원해준 모둠전세트·식용유세트·송편세트·라면 등으로 꾸려졌다.

이날 꾸러미 전달에 참여한 자원봉사자들은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들을 위해 각 가정에 직접 꾸러미를 전달하고 안부를 살폈으며, 소규모 가정 방역 활동도 진행했다.

꾸러미를 전달받은 한 어르신은 “요즘 걷는 게 불편해서 집 앞 마트에 장보러 나갈 엄두도 안 나는데, 풍성한 꾸러미를 가져다주신 자원봉사자 선생님들이 감사하다”고 기뻐했다.

한승재 신현동 자원봉사자회 화장과 박인숙 신현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민간위원장은 “홀로 추석명절을 보내야 하는 어르신들에게 온정 가득한 꾸러미를 드릴 수 있어서 행복하고 감사하며, 어르신들이 좋아하시는 모습을 보니 정말 뿌듯하다”고 전했다.

윤혜숙 신현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공공위원장은 “코로나19 상황이 장기화되고 있어 팍팍한 요즘이지만, 어르신들이 온정 가득한 추석 명절을 보내시기를 기원하고, 바쁜 와중에도 나눔 봉사를 함께해 준 신현동 자원봉사자회·지역사회보장협의체 회원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
무주택 청년들, "미친집값, 분노의 촛불을 들다" [시흥타임즈] 지난 16일 저녁 수원역 로데오광장에서 경기청년연대가 ‘미친집값, 분노의 촛불을 들다’ 릴레이 기자회견을 열었다. 경기청년연대는 정부의 부동산 정책은 실패했음을 지적하며, 부동산 투기꾼들의 돈놀음을 막고, 청년들에게 질좋은 주거환경을 값싼 가격으로 보장해줘야 한다고 주장했다. 수원시 내에서 사회적주택에 거주하고 있는 한 청년은 “나는 운좋게 사회적 주택에 입주해 저렴하게 살고 있지만, 최대 계약기간이 정해져 있어 또다시 집을 구해야 하는 상황이다. 최저임금은 고작 몇프로 오르는데 집값은 1~2년 사이 몇배가 올라버려 집사는 것은 이미 막차를 놓친 것 같다.”라고 이야기 했으며, “또래들 중에 집을 구할 가망이 있는 애들은 부모가 구해줄 수 있는 경우밖에 남지 않았다. 국가가 나서지 않으면 청년들에게 미래는 없다.”라고 주장했다. 용인에서 온 한 청년은 “청년들은 주택구매는 커녕 전월세를 전전긍긍하며 살고 있는데, 최근 4년간 10세 미만 미성년자가 주택을 매입한 사례가 500건이 넘는다.”며, “인간이라면 누구나 기본적으로 누려야할 안정적인 주거에서 안전하게 살아갈 권리가 주거권이다. 근데 그 ‘주거’가 자산축적의 도구로 악용되면서 많은 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