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2.1℃
  • 흐림강릉 22.4℃
  • 서울 22.1℃
  • 흐림대전 26.2℃
  • 흐림대구 27.3℃
  • 박무울산 24.3℃
  • 흐림광주 29.7℃
  • 흐림부산 24.3℃
  • 흐림고창 29.3℃
  • 구름많음제주 32.2℃
  • 흐림강화 21.3℃
  • 흐림보은 24.0℃
  • 흐림금산 29.0℃
  • 흐림강진군 29.0℃
  • 흐림경주시 23.9℃
  • 구름많음거제 24.7℃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시흥시, 옥구천ㆍ군자천 생태하천으로 꾸민다

경기도 주관 ‘주민친화형 생태하천 복원사업’ 공모 선정, 도비 50%지원

[시흥타임즈] 시흥시가 옥구천, 군자천의 생태하천 복원을 위해 2024년 경기도에서 주관하는 ‘주민친화형 생태하천 복원사업’에 공모해 시ㆍ군의 경쟁 평가를 통해 최종 사업대상지로 선정됐다. 이에 따라 총사업비 290억 원 중 50퍼센트의 도비를 지원받게 됐다.

대상 사업으로 선정된 생태하천 복원사업은 옥구천과 군자천의 중류부 각 2.8킬로미터다. 기존에 생태하천으로 조성 완료된 상류부 시흥스마트허브 내 주거지 1.1킬로미터 구간과 하류부 시흥MTV 개발사업으로 조성된 구간 외 중류부를 생태하천으로 복원 연결하는 사업이다. 

사업의 주요 내용은 호안 정비, 수질개선을 위한 비점오염저감시설 설치, 생물서식지 조성, 다양한 수생식물 식재, 산책로 개선, 안전 차단시설 설치 등이다. 

내년에 실시설계와 행정절차를 거쳐 3년간 사업을 시행할 계획이다. 생태하천 복원사업이 완료되면 정왕동과 거북섬동, 시화호를 녹지와 생태하천 축으로 연결해 옥구천, 군자천 전체가 단절된 구간 없이 시민들의 친수공간으로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현재 공단지역의 오염 불명수가 하천으로 유입되는 원인을 근본적으로 해소하는 하수관로 정비사업을 동시에 추진하고 있고, 상류에서는 하천유지용수로 1일 1만 톤의 공업용수를 공급하는 상황에서 이번 공모 선정으로 옥구천, 군자천이 생태하천으로 거듭날 것으로 전망된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환경오염을 극복한 시화호가 세계화로 거듭나는 30주년에 발맞춰 경기도 공모에 선정돼 매우 기쁘다. 앞으로 옥구천과 군자천이 생태하천으로 조성되면 친수공간으로서 지역의 균형발전에 크게 이바지할 것을 기대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