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9.5℃
  • 흐림강릉 33.1℃
  • 흐림서울 30.6℃
  • 흐림대전 33.4℃
  • 구름많음대구 33.6℃
  • 구름많음울산 31.3℃
  • 흐림광주 30.4℃
  • 구름많음부산 29.9℃
  • 흐림고창 31.8℃
  • 맑음제주 34.9℃
  • 흐림강화 27.7℃
  • 구름많음보은 31.5℃
  • 흐림금산 32.0℃
  • 구름많음강진군 30.4℃
  • 구름많음경주시 33.1℃
  • 구름많음거제 29.7℃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시흥시, ‘아이누리 돌봄센터’ 14~16호점 개소

[시흥타임즈] 시흥시가 초등돌봄 사각지대를 해소하고 맞벌이 가정의 양육 부담을 덜어줄 ‘아이누리돌봄센터’의 16호점(은행동 네이처포레)’을 개소(5월 9일)한 데 이어 14호점(목감동 리벤티움)과 15호점(배곧1동 센텀베이2차)을 지난 6월 7일부터 개소해 맞벌이 가정의 고민을 덜고 있다.

특히 은행동과 목감동, 배곧1동은 증가하는 아동 돌봄 수요에 비해 돌봄 관련 시설이 부족한 상황에서 이번 돌봄센터 14~16호점의 설치․운영은 맞벌이 가정의 돌봄 공백 해소에 단비 역할을 해줄 것으로 기대된다. 

지난 2019년부터 개소를 시작한 시흥시 아이누리돌봄센터는 현재 총 15개소가 운영 중인데, 이용 대상은 소득 수준에 관계없이 맞벌이 가정의 초등학생이 해당된다. 

학기 중에는 오후 1시에서 오후 7시까지, 방학 중에는 오전 9시에서 오후 7시까지 돌봄이 이뤄지며 학습 및 급·간식 지도, 숙제·독서지도와 함께 예체능 특기적성 프로그램 등을 지원한다. 

시 관계자는 “아이에게는 안전하고 마음 편한 돌봄터가 되고, 부모에게는 든든한 조력자가 되어 양질의 돌봄서비스를 제공하는 아이누리돌봄센터의 설치 확대를 위해 더욱 힘쓰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
시흥시, 원숭이두창 감시 '강화'…방역대책반 구성 [시흥타임즈] 세계 곳곳에서 확산하는 원숭이두창이 지난달 국내에 유입되면서 6월 22일 첫 감염환자가 발생한 가운데, 시흥시가 지역사회 전파를 막기 위한 신속한 대응책 마련에 나섰다. 원숭이 두창 감염병 위기경보 단계가 ‘관심’에서 ‘주의’로 격상됨에 따라 시는 지난 6월 28일 방역대책반을 구성해 비상방역체계를 가동했다. 방역대책반은 보건소장을 방역관으로 하고, ▲총괄팀, ▲역학조사팀, ▲환자관리팀, ▲진단검사팀 등 총 4개 팀 14명의 인원으로 구성돼 의료기관과 24시간 비상연락체계를 운영 중이다. 방역대책반은 단계별 대응에 따라 의심환자 모니터링과 역학조사, 병상확보 및 격리, 감염예방 홍보 및 예방활동 지원 등의 역할을 수행한다. 만약 의심환자 사례가 보고되면 역학조사, 의심환자 여부 판정, 격리병상 배정, 환자이송 및 접촉자 조사, 검체 이송, 검사수행 결과 판정의 대응이 신속하게 이뤄지고, 전국적으로 5명 내외의 환자가 발생하면, 질병관리청과 지자체가 합동대응에 나설 계획이다. 또, 감염병 위기경보가 ‘경계’, ‘심각’ 단계로 격상 시, 비상방역을 방역대책반에서 보건소 또는 시 전체로 상향할 방침이다. 방역대책반은 지난 28일 경기도가 주관한 의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