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1.6℃
  • 구름많음강릉 16.6℃
  • 흐림서울 16.6℃
  • 흐림대전 15.3℃
  • 흐림대구 15.3℃
  • 흐림울산 16.5℃
  • 흐림광주 17.4℃
  • 흐림부산 18.9℃
  • 흐림고창 15.3℃
  • 구름많음제주 20.2℃
  • 흐림강화 13.2℃
  • 흐림보은 12.8℃
  • 흐림금산 12.9℃
  • 흐림강진군 16.0℃
  • 흐림경주시 12.6℃
  • 맑음거제 17.2℃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임병택 시흥시장 “폭우 피해 최소화” 주문

[시흥타임즈] 시흥시가 재난안전대책본부를 비상 가동하며 8일과 9일 사이 내린 집중호우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있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밤과 새벽 사이 재난 상황을 주시하며 피해 최소화를 주문했다.  

서울과 수도권을 중심으로 기록적인 호우가 내린 가운데 시흥시도 8일 오전 11시에 내린 호우주의보가 12시 50분을 기해 경보로 전환됐다. 시는 즉시 재난안전대책본부 비상 2단계를 가동했다. 

호우경보가 발효된 8일 오후 1시부터 9일 아침까지 시흥시 전 지역 평균 199.9mm의 비가 내렸다. 가장 많은 강우량을 기록한 곳은 신천동으로 시간당 최대 81mm의 폭우가 쏟아졌다. 

이로 인해 특히 강우가 집중된 신천동과 대야동 등에서는 주택이 침수되고 도로가 통제됐다. 총 105건의 주택침수, 33건의 공장 및 상가, 주차장 침수, 6건의 토사유실 등이 신고 접수됐으며, 계수교차로, 죽율로 등 관내 곳곳의 도로가 침수됐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8일 오후 6시 시흥시청 재난상황실에서 집중호우 상황을 점검한 데 이어 다음 날 새벽에는 주요 침수지역인 신천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상황을 모니터링하며 피해 최소화를 주문했다. 

시는 8일 밤과 9일 사이 시흥시청과 각동행정복지센터에 총 350명의 비상인력을 파견해 피해 예방과 복구에 총력을 기울였다. 특히 폭우가 집중돼 피해가 큰 신천동과 대야동 지역에는 민관협력체계가 빛을 발했다. 

신천동과 대야동 통장협의회와 및 주민자치회 등 유관단체 120여명은 즉시 현장에 출동해 시 공무원과 함께 직접 피해복구에 나섰다. 

9일 오전 현재는 죽율로를 제외한 관내 모든 도로가 통제 없이 정상 운영되고 있다. 더불어 침수된 주택 침수 105건 중 79건이 조치 완료됐고, 나머지 26건에 대한 복구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시흥소방서 등 유관기관의 협력으로 시민의 발인 대중교통도 정상 운행되고 있다. 소방서는 침수된 방산버스차고지에 출동해 9일 새벽 4시 50분 물빼기 작업을 완료했다. 현재는 모든 노선이 정상 운행 중이다. 

시는 9일까지 관내 피해 상황에 대한 복구작업을 완료하고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중심으로 추가 폭우에 철저히 대응한다. 특히 도로와 주택 침수 예방에 만전을 기하며 시민 피해를 최소화 할 계획이다. 

더불어 피해주택과 농지 등에는 현장조사를 통해 재난지원금 등 지원책을 모색하고 방역과 전기, 가스 안전 점검 등 세심한 사후관리에도 노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배너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