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0.1℃
  • 구름많음강릉 20.1℃
  • 구름많음서울 22.8℃
  • 흐림대전 23.7℃
  • 구름많음대구 22.4℃
  • 구름많음울산 22.0℃
  • 구름많음광주 22.5℃
  • 구름많음부산 22.9℃
  • 구름많음고창 23.4℃
  • 흐림제주 24.9℃
  • 구름조금강화 20.8℃
  • 흐림보은 21.6℃
  • 구름많음금산 22.6℃
  • 구름많음강진군 22.4℃
  • 구름많음경주시 21.9℃
  • 구름많음거제 23.2℃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시흥시, 경기행복마을관리소 2개소 본격 가동

[시흥타임즈] 시흥시가 지역 활성화로 주민의 삶의 질을 향상하는 경기행복마을관리소 2개소를 단장하고, 3월부터 본격적인 운영에 나서 ‘시민이 행복한 시흥’ 조성에 불을 지핀다.

경기행복마을관리소는 공공서비스 기반이 부족한 원도심 등 주거취약지역에 생활밀착형 공공서비스를 제공하는 동시에 마을주민을 위한 공공일자리를 창출하는 ‘마을관리소’다. 행복마을지킴이와 사무원이 온종일 수시로 주민들의 생활 불편 해소와 생활편의 제공을 위해 주민들의 손과 발이 되고 있다.

시는 지난 2018년 경기도 시범사업으로 정왕본동에 행복마을관리소를 설치한 후, 관내 원도심 지역인 ‘매화동’과 ‘정왕본동’ 2개소에서 행복마을관리소를 운영 중이다.

두 원도심을 살펴보면, 벼농사 기반의 도농복합지역인 매화동은 거주민들의 연령대가 비교적 높은 데다 다세대 주택이 밀집돼 있어 주차시설 및 도시기반 시설이 취약한 편이고, 원룸 밀집지역인 정왕본동은 외국인들이 다수 거주하며 연간 유동인구가 높아 다른 지역과 달리 청소, 주차, 치안, 복지 문제 등에 취약한 데다, 복지 대상자도 많은 편이다.

원도심의 고질적인 문제 해결에 집중한 시는 북부, 남부 행복마을관리소를 매화동, 정왕본동에 각각 설치해 지속적인 운영을 펼치며 주민들의 일상 속으로 스며들고 있다.

특히 지난해 행복마을관리소는 지역적 특성을 반영한 ▲클린박스 정비 및 모니터링 46건 ▲걷고 싶은 거리 화단 환경정비 59건 ▲시흥천 산책로 정비 78건 ▲취약계층 간단집수리 206건 ▲경로당 대상 프로그램 진행 30건 등 지역맞춤형 사업을 추진해 주민행복증진에 심혈을 기울였다.

올해도 행복마을관리소의 아름다운 활약이 이어진다. 먼저, ‘정왕본동 행복마을관리소’에서는 △행복마을지킴이를 활용해 시흥천과 걷고 싶은 거리, 차단녹지의 중점적 관리를 위해 정왕본동의 환경을 정비하고 △동 복지팀과 연계해 복지행정 활성화를 위한 고령자 및 거동 불편자 돌봄 업무를 중점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매화동 행복마을관리소’에서는 △공원에 사계절 꽃 식재와 예초작업 등 마을 화단관리에서부터 △간단 집수리 및 공구 대여 업무 △보건소와 연계한 치매고위험군 노인 대상 인지건강 주거환경 개선사업 △찾아가는 동네관리소 업무 등 취약계층 대상의 복지서비스를 다양하게 추진한다.

이 외에도, 올해 시흥시 경기행복마을관리소는 점점 증가하는 1인 가구의 안전과 복지를 위해 ‘1인 가구 특화사업’을 전개한다. 특히 정왕본동과 매화동에 많이 거주하고 있는 독거노인의 복지 욕구 해소를 위해 △행복마을관리소 지킴이 1대1 매칭 서비스 △주거환경개선사업 참여 △후원물품 전달 등 다양한 사업을 구상 중에 있다.

올해는 전년과 달리 동 행정복지센터 내에 행복마을관리소 2개소가 모두 위치하게 돼 동과의 긴밀한 협력이 필요한 사업을 보다 원활하게 진행할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올 한 해 매화동, 정왕본동 행정복지센터와 행복마을관리소의 협업을 통해 마을주민들에게 직접적으로 필요한 업무를 더욱 빠르게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행복마을관리소는 행복한 지역사회를 만드는 구심점이 되어줄 것”이라고 강조했다.

시흥시 주민자치과는 행복마을관리소의 원활한 운영을 위해 지난 2월 중순에 지킴이들을 배치하고, 사례 중심 직무교육을 실시했다. 향후에는 운영위원회를 통해 공무원, 마을주민, 지역 유관기관의 의견을 행복마을관리소 사업에 적극 반영할 예정이다.

한편, 시는 경기행복마을관리소 외에도 원도심 지역의 마을관리를 위해 동네관리소 7개소를 운영 중이다. 동네관리소는 원도심 지역 거주민의 주거복지 개선 및 주민주도 마을공동체 활성화를 위해 2020년도부터 추진해왔다. 시는 행복마을관리소 2개소와 동네관리소 7개소의 협업으로 관내에 폭넓은 생활민원 서비스를 제공해 주민 행복에 대한 세심한 관심과 노력을 이어가고 있다.

행복마을관리소와 동네관리소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시흥시 주민자치과(031-310-3778)로 하면 된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
"주민 중심 도시재생 실현"… 경기 더드림 재생사업에 군자동 선정 [시흥타임즈] 시흥시가 경기도 주관 공모사업인 ‘2024년 경기 더드림 재생사업’에서 시흥시 군자동이 최종 선정됐다고 23일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경기 ‘더드림 재생사업’은 경기도에서 1기 신도시 등 노후계획도시 정비에서 제외된 노후 원도심의 혁신을 목표로 추진하는 민선 8기 경기도형 도시재생사업이다. 총사업비는 200억 원(도비 100억 원)이며, 공모에 선정된 각 시군 사업지는 사업비의 50%를 도비로 지원받는다. 이번 공모에는 도내 11개 시군의 14곳이 참여했으며 서면ㆍ대면평가, 현장실사 및 발표평가 등 엄정한 심사를 통해, 시흥시 군자동을 포함한 7개 시군이 최종 선정됐다. 시흥시는 군자동 내곡공원 일대에서 2025년부터 2026년까지 2년간 총사업비 7억 6천만 원을 투입해 다양한 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주요 사업으로는 ▲시흥형 타운매니지먼트 조성사업(STM) ▲청소년 도시재생 프로젝트 운영 ▲거버넌스 활성화 지원사업 등을 운영한다. 이를 통해 주민 중심의 도시재생을 실현하고, 거주환경 만족도를 높이며, 주민 중심의 마을관리 추진을 통해 시흥시 대표 원도심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시는 사업추진 단계에서 주민이 주도적으로 기획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