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29.9℃
  • 구름조금강릉 34.9℃
  • 맑음서울 30.9℃
  • 맑음대전 32.0℃
  • 맑음대구 32.9℃
  • 구름조금울산 28.8℃
  • 구름많음광주 31.8℃
  • 구름많음부산 25.6℃
  • 맑음고창 31.8℃
  • 흐림제주 23.3℃
  • 구름많음강화 25.5℃
  • 맑음보은 31.1℃
  • 맑음금산 31.7℃
  • 구름많음강진군 28.5℃
  • 맑음경주시 34.4℃
  • 구름많음거제 27.2℃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장곡초등학교 6학년생 용돈 모아 사랑의 양곡 후원

[시흥타임즈] 초등학교 6학년 학생의 예쁜 마음이 장곡동으로 전달됐다. 

장곡동 행정복지센터는 지난 23일 관내 초등학생으로부터 어려운 이웃을 위한 양곡을 후원 받았다. 

주인공은 장곡초등학교 전교회장인 박범구(13) 군. 박 군은 용돈을 모아 마련한 양곡을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우리 주변에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용하고 싶다며 기탁을 결심했다고 전했다. 

박 군은 “전교 회장으로 활동하다 보니 그동안 당연하다고 생각했던 것을 누리지 못하는 이웃들도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라며 “작은 도움이 되고 싶어 부모님과 상의 후 양곡을 기탁하게 됐다.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을 위해 봉사하고 싶다“라고 말했다.

양곡을 전달받은 장곡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천덕자 민간위원장과 도영찬 공공위원장은 ”이번 후원은 초등학생이 이웃을 생각하는 마음으로 스스로 기탁 결정해 더욱 의미가 있다“라며 ”도움이 필요한 주민들에게 따뜻한 마음이 전달될 수 있도록 소중히 전달하겠다“라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
서강대 트랜스내셔널인문학연구소, ‘폭력의 지층들’ 영화제 개최 [시흥타임즈] 서강대학교 트랜스내셔널인문학연구소가 오는 20일부터 23일까지 ‘폭력의 지층들’ 영화제를 개최한다. 이번 영화제에서 소개하는 10편의 영화는 제노사이드, 전쟁, 식민주의와 같은 광범위한 폭력과 함께 도래한 근대에 단기간에 극렬하게 자행된 폭력뿐만 아니라 생태 파괴나 인식론적 폭력과 같이 눈에 쉽게 드러나지 않는 구조적이며 장기간에 걸쳐 자행된 폭력의 문제를 함께 고민하게 만든다. ‘가자가자 신군’, ‘극사적 에로스’ 등을 연출한 하라 카즈오 감독의 ‘미나마타 만다라’는 1940년대 초 사지가 굳는 신체 이상 징후가 발견된 일본 미나마타 마을 주민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으로, 상영 후 하라 카즈오 감독과 이영진 강원대학교 교수가 참여하는 감독과의 대화 시간도 마련했다. 32회 선댄스영화제 심사위원특별상과 신인감독상을 수상한 ‘세계가 충돌할 때’는 고유의 문화를 지키고자 하는 원주민 공동체와 개발의 논리를 우선하는 정부와 기업, 두 세계가 충돌해 인간과 생태계에 미치는 대가에 관해 성찰하게 하는 작품이다. 줄리아 다르 감독의 ‘땡큐 포 더 레인’은 기후 위기를 살아가는 케냐 농부 키실루의 이야기로, 공동체 회복력의 중요성을 상기시키는 감동적인 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