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29.9℃
  • 구름조금강릉 34.9℃
  • 맑음서울 30.9℃
  • 맑음대전 32.0℃
  • 맑음대구 32.9℃
  • 구름조금울산 28.8℃
  • 구름많음광주 31.8℃
  • 구름많음부산 25.6℃
  • 맑음고창 31.8℃
  • 흐림제주 23.3℃
  • 구름많음강화 25.5℃
  • 맑음보은 31.1℃
  • 맑음금산 31.7℃
  • 구름많음강진군 28.5℃
  • 맑음경주시 34.4℃
  • 구름많음거제 27.2℃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시흥시치매안심센터, 치매어르신 실종지원서비스 영상홍보 나서

[시흥타임즈] 시흥시치매안심센터가 영상제작을 통해 운영 중인 치매어르신 실종지원서비스 홍보에 나섰다. 

실종지원서비스는 실종노인의 발생을 예방하고 조속한 발견과 복귀를 지원함으로써 노인을 안전하게 보호하기 위한 서비스다. 배회인식표, 지문사전등록, 안심귀가팔찌, 배회감지기 등이 제공된다. 

특히, 옷에 부착하는 배회인식표는 고유번호가 있어 경찰관이 어르신 정보를 빠르게 파악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한편 시흥시 치매안심센터는 실종지원서비스의 홍보 및 정보전달을 위해 시흥시청과 협업해 홍보 영상을 제작하기도 했다. ‘우리 엄마가 달라졌어요’라는 제목의 영상은 길 찾기가 어려워진 치매환자가 실종지원서비스를 통해 귀가하는 내용으로 구성돼 있다. 영상 마지막 부분에는 치매안심센터의 위치와 전화번호를 기재해 접근성을 높였다. 

영상은 지난 5월 17일 시흥시청 유튜브 채널, 시흥시치매안심센터 온라인채널(인스타그램, 카카오톡, 유튜브)에 동시 게시됐다.  

방효설 시흥시보건소장은 "실종지원서비스 홍보영상을 통해 올바른 지식을 가지고 시흥시 내 어르신들의 실종 발생률을 낮출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
서강대 트랜스내셔널인문학연구소, ‘폭력의 지층들’ 영화제 개최 [시흥타임즈] 서강대학교 트랜스내셔널인문학연구소가 오는 20일부터 23일까지 ‘폭력의 지층들’ 영화제를 개최한다. 이번 영화제에서 소개하는 10편의 영화는 제노사이드, 전쟁, 식민주의와 같은 광범위한 폭력과 함께 도래한 근대에 단기간에 극렬하게 자행된 폭력뿐만 아니라 생태 파괴나 인식론적 폭력과 같이 눈에 쉽게 드러나지 않는 구조적이며 장기간에 걸쳐 자행된 폭력의 문제를 함께 고민하게 만든다. ‘가자가자 신군’, ‘극사적 에로스’ 등을 연출한 하라 카즈오 감독의 ‘미나마타 만다라’는 1940년대 초 사지가 굳는 신체 이상 징후가 발견된 일본 미나마타 마을 주민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으로, 상영 후 하라 카즈오 감독과 이영진 강원대학교 교수가 참여하는 감독과의 대화 시간도 마련했다. 32회 선댄스영화제 심사위원특별상과 신인감독상을 수상한 ‘세계가 충돌할 때’는 고유의 문화를 지키고자 하는 원주민 공동체와 개발의 논리를 우선하는 정부와 기업, 두 세계가 충돌해 인간과 생태계에 미치는 대가에 관해 성찰하게 하는 작품이다. 줄리아 다르 감독의 ‘땡큐 포 더 레인’은 기후 위기를 살아가는 케냐 농부 키실루의 이야기로, 공동체 회복력의 중요성을 상기시키는 감동적인 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