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9.3℃
  • 구름많음강릉 13.9℃
  • 흐림서울 20.5℃
  • 구름많음대전 20.9℃
  • 구름조금대구 16.6℃
  • 흐림울산 13.7℃
  • 구름많음광주 20.1℃
  • 구름많음부산 14.6℃
  • 구름많음고창 18.1℃
  • 맑음제주 20.1℃
  • 흐림강화 17.0℃
  • 구름조금보은 19.5℃
  • 구름조금금산 20.7℃
  • 구름조금강진군 17.1℃
  • 흐림경주시 14.7℃
  • 구름조금거제 15.3℃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재난보도] 태풍 ‘링링’이 할퀴고 간 시흥…피해속출

"인명피해 없어"...대부분 강풍으로 인한 간판, 가로수 등 사고

7일 낮 12시 경기 안산 대부도 서쪽 60Km 해상을 경유해 2시간 30분 후 북한 황해도 해주에 상륙한 제13호 태풍 링링의 영향으로 시흥시 관내에도 각종 시설물 피해가 발생했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링링은 역대 5번째로 강한 강풍을 기록한 태풍으로 가로수가 뿌리째 뽑히는 등 그 위력을 실감케 했다. 

시흥시는 태풍 링링이 북상함에 따라 전 직원이 비상근무에 돌입하는 비상대응체계를 가동하고 피해 최소화에 총력을 기울였다.

시흥시엔 7일 18시까지 150여 건의 간판, 가로수 등의 시설물 사고가 접수 된 것으로 전해졌다. 또 시화공단과 일부 아파트 단지에선 일시적인 정전사태와 유리창 파손 등도 발생했다.
기상청은 19시 현재 중형 태풍을 유지한 링링이 북한 강계 남남서쪽 약 140Km 부근에서 시속 48km로 북북동진 하면서 차차 약화되고 있다고 밝혔다. 

또 중부지방에 발효되었던 태풍특보는 19시로 모두 해제되고 강풍, 풍랑특보로 변경한다고 했다.

그러나 서울, 경기도와 강원도, 충남서해안에는 내일 새벽까지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부는 곳이 있어 시설물 관리에 유의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시 관계자는 "태풍으로 인한 사고 접수 이후 시청 및 동주민센터에서 즉각적인 조치를 취해 현재는 안정단계에 있다" 며 "후속조치를 조속히 완료하여 시민들이 불편을 느끼지 않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현장 취재와 SNS로 제공된 태풍 링링의 강풍 사고 모습 종합.

배너



미디어

더보기
시흥시, 학생 1인당 10만원 상당 식재료 꾸러미 지급 [시흥타임즈] 시흥시가 유치원부터 고등학교 학생 1인당 10만원 상당의 친환경 식재료 꾸러미와 모바일 상품권을 지급한다. 이번 사업은 코로나19 확산으로 각 학교의 개학이 연기되면서 학교 급식 중단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식재료 생산자, 공급업체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경기도와 경기도교육청, 시흥시가 함께 마련했다. 학교급식경비 미집행 예산을 학생들에게 식재료 꾸러미와 모바일 상품권을 통해 지원해 식재료 생산자인 농가와 공급업체의 활로를 찾을 뿐 아니라, 선별된 식재료 지원을 통해 학생들의 건강을 증진하고 학부모들의 부담도 경감시키는 1석 3조의 효과가 있을 것으로 시는 기대하고 있다. 시흥시의 경우, 관내 유치원, 초등학교, 중학교, 고등학교 재학생 6만2,000여명이 대상이며, 학생 1인당 농협몰 모바일상품권 5만원과 5만원 상당의 식재료 꾸러미를 지원하게 된다. 농협몰 이용 식재료 구매 모바일 쿠폰은 내달 1일부터 지급 예정이며, 지급 즉시 사용 가능하다. 식재료 꾸러미는 이달부터 2달에 걸쳐 각 가정에 지급할 예정이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이번 사업이 학생들 가정과 급식 공급업체 모두에게 작게나마 힘이 됐으면 한다"며 "특히 시흥시에서 나는 햇