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0.1℃
  • 흐림강릉 15.9℃
  • 구름많음서울 21.4℃
  • 구름많음대전 19.3℃
  • 흐림대구 15.7℃
  • 울산 17.1℃
  • 흐림광주 18.6℃
  • 부산 17.5℃
  • 흐림고창 19.2℃
  • 흐림제주 19.6℃
  • 맑음강화 21.6℃
  • 흐림보은 18.0℃
  • 흐림금산 16.4℃
  • 흐림강진군 19.6℃
  • 흐림경주시 15.1℃
  • 흐림거제 16.9℃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태풍으로 취소 불구, 12만 여명 찾은 '시흥갯골축제'

시흥갯골축제 성공적 마무리

지난 20일부터 22일까지 열린 제14회 시흥갯골축제가 무사히 마무리 됐다. 특히 마지막날인 22일 태풍 타파의 영향으로 축제가 취소되는 곡절을 겪었지만 축제기간 동안 12만 여명이 갯골을 찾아 성황을 이뤘다.

25일 시흥시는 2019 문화체육관광부 선정 우수축제이자 경기도 대표축제인 제14회 시흥갯골축제가 안전사고 없이 성공적으로 막을 내렸다고 밝혔다.

이번 축제는 '세상에서 가장 큰 생태예술놀이터'를 주제로 지난 20일부터 3일간 열렸다. 축제 기간 동안 12만 여명이 축제장을 방문해 가족, 친구 등과 함께 축제를 즐겼다. 

제14회 시흥갯골축제는 지역축제에서 대한민국 대표 우수축제로서 발돋움했다는 것을 방증하듯 시흥시민 뿐 아니라 외부 방문객도 많이 방문해 축제장이 인산인해를 이뤘다. 

금요일에는 관내 유치원부터 고등학교까지 전년보다 더 많은 연령층의 학생들이 체험과 공연 프로그램을 즐겼으며, 메인 입구에 첫 선을 보인 갯골드레스룸은 갯골퍼레이드와 연계한 다양한 동물가면 만들기를 진행하면서 갯골축제의 정체성과 재미를 잡으면서 좋은 반응을 얻었다. 

뿐만 아니라 처음 선보인 ‘갯골프리런’은 갯골생태공원이 확장된 열린 관광지로서의 가능성과 독특한 콘셉트로 ‘갯골축제는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무대’로 외부 축제 평가위원들의 관심과 호평을 받았다.

세시간만에 마감된 대표 프로그램인 갯골 패밀리런은 노쇼없이 많은 시민들이 축제장을 곳곳을 누비며 다양한 미션을 즐겼으며, 새롭게 확장한 갯골퍼레이드는 농게, 저어새를 주제로 갯골지기, 갯골축제추진위원을 선두로 한 웅장한 퍼포먼스로 관람객을 이목을 집중시켰다.

대표 공연인 어쿠스틱음악제는 지역청소년이 유명뮤지션과 나란히 한 무대에 오르며 진한 감동을 선사했으며, 잔디광장 뿐 아니라 갯골생태공원을 꽉 채운 관람객들이 가을밤의 정취에 흠뻑 젖는 시간을 가졌다. 
 
다만 확산되고 있는 아프리카 돼지열병과 태풍 타파의 영향으로 마지막 일요일 일정이 취소되어 아쉬움을 남겼으나, 자연을 만나고 즐기는 축제시민과 함께 만들고 성장하는 축제, 환경을 생각하는 축제로 더욱 발전해 내년에도 관람객을 만날 예정이다. 


배너



‘정재환 작가와의 만남’ 29일 시흥중앙도서관서 열려 시흥시중앙도서관이 오는 29일 저녁 7시 중앙도서관 3층 다목적실에서 시민 100명을 대상으로 ‘정재환 작가와의 만남’을 진행한다. 올해 영화 ‘말모이’와 ‘나랏말싸미’ 등이 개봉됐고, 우리말에 대한 국민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또한 한글을 예술작품으로 승화시킨 타이포그래피 전시회를 개최하는 등 한글을 대상으로 패션과 공간예술 등 다양한 시도가 일어나고 있다. 중앙도서관은 우리말과 글을 금지하던 시절에 한글을 지키기 위한 활동을 했던 조선어학회와 우리의 위대한 글, 한글을 생각하는 시간을 갖는 시간을 마련했다. 오는 29일 ‘10월 책과 함께 만나다’ 프로그램은 한글문화연대 공동대표이자 역사학자인 정재환 작가를 만난다. 방송인으로 활동하던 정재환 작가는 ‘대한민국은 받아쓰기 중’ ‘쿠우슈우 역사기행-잊어서는 안 도리 우리 역사기행’ 등을 책을 펴내기도 했다. 이번 강연은 특히 한글날이 있는 10월, 한글 강연을 통해 소중한 우리말에 대한 지식을 얻는 재미를 더할 것으로 기대된다. 참여를 희망하시는 분은 10월 18일 금요일 오전 10시부터 시흥시공공도서관통합홈페이지 문화강좌란에서 선착순 접수하면 된다. 자세한 프로그램 안내와 참여를 희망하시는 분은 시흥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