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8.5℃
  • 흐림강릉 9.7℃
  • 구름많음서울 9.3℃
  • 맑음대전 11.1℃
  • 맑음대구 12.9℃
  • 맑음울산 12.2℃
  • 맑음광주 11.0℃
  • 맑음부산 13.5℃
  • 맑음고창 10.4℃
  • 맑음제주 14.2℃
  • 흐림강화 11.0℃
  • 맑음보은 7.5℃
  • 구름많음금산 11.0℃
  • 맑음강진군 11.2℃
  • 맑음경주시 12.6℃
  • 맑음거제 12.8℃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태풍으로 취소 불구, 12만 여명 찾은 '시흥갯골축제'

시흥갯골축제 성공적 마무리

지난 20일부터 22일까지 열린 제14회 시흥갯골축제가 무사히 마무리 됐다. 특히 마지막날인 22일 태풍 타파의 영향으로 축제가 취소되는 곡절을 겪었지만 축제기간 동안 12만 여명이 갯골을 찾아 성황을 이뤘다.

25일 시흥시는 2019 문화체육관광부 선정 우수축제이자 경기도 대표축제인 제14회 시흥갯골축제가 안전사고 없이 성공적으로 막을 내렸다고 밝혔다.

이번 축제는 '세상에서 가장 큰 생태예술놀이터'를 주제로 지난 20일부터 3일간 열렸다. 축제 기간 동안 12만 여명이 축제장을 방문해 가족, 친구 등과 함께 축제를 즐겼다. 

제14회 시흥갯골축제는 지역축제에서 대한민국 대표 우수축제로서 발돋움했다는 것을 방증하듯 시흥시민 뿐 아니라 외부 방문객도 많이 방문해 축제장이 인산인해를 이뤘다. 

금요일에는 관내 유치원부터 고등학교까지 전년보다 더 많은 연령층의 학생들이 체험과 공연 프로그램을 즐겼으며, 메인 입구에 첫 선을 보인 갯골드레스룸은 갯골퍼레이드와 연계한 다양한 동물가면 만들기를 진행하면서 갯골축제의 정체성과 재미를 잡으면서 좋은 반응을 얻었다. 

뿐만 아니라 처음 선보인 ‘갯골프리런’은 갯골생태공원이 확장된 열린 관광지로서의 가능성과 독특한 콘셉트로 ‘갯골축제는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무대’로 외부 축제 평가위원들의 관심과 호평을 받았다.

세시간만에 마감된 대표 프로그램인 갯골 패밀리런은 노쇼없이 많은 시민들이 축제장을 곳곳을 누비며 다양한 미션을 즐겼으며, 새롭게 확장한 갯골퍼레이드는 농게, 저어새를 주제로 갯골지기, 갯골축제추진위원을 선두로 한 웅장한 퍼포먼스로 관람객을 이목을 집중시켰다.

대표 공연인 어쿠스틱음악제는 지역청소년이 유명뮤지션과 나란히 한 무대에 오르며 진한 감동을 선사했으며, 잔디광장 뿐 아니라 갯골생태공원을 꽉 채운 관람객들이 가을밤의 정취에 흠뻑 젖는 시간을 가졌다. 
 
다만 확산되고 있는 아프리카 돼지열병과 태풍 타파의 영향으로 마지막 일요일 일정이 취소되어 아쉬움을 남겼으나, 자연을 만나고 즐기는 축제시민과 함께 만들고 성장하는 축제, 환경을 생각하는 축제로 더욱 발전해 내년에도 관람객을 만날 예정이다. 


배너



미디어

더보기
코로나19 극복 '고용유지 시흥' 선언 [시흥타임즈] 시흥시가 경제인단체 및 노동단체가 19일 시흥시 글로벌센터에서 코로나19 고용위기 극복을 위한 고용 유지 공동 선언문을 채택했다. 이날 행사에는 임병택 시흥시장을 비롯해, 시흥상공회의소, 시흥시경영인연합회장 및 김진업 한국노총 의장, 홍은숙 민주노총 의장과 김태경 시흥시의회의장, 이규원 고용노동부 안산지청장 등 기업인, 유관기관, 시의회, 노동계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최근 발표된 고용노동부 통계자료에 따르면, 고용유지 지원금 신청 건수는 전년 동월 대비 45배나 폭증하는 등 코로나19로 인한 2차 경제 피해가 우려되는 상황이다. 시는 고용유지를 통해 경쟁력을 제고하고 근로자의 업무 숙련도를 유지하며 경제 회복 환경을 조성하는 것이 반드시 필요하다는 인식 하에, 코로나19 위기 속에서도 고용을 지속 유지하기 위한 취지로 이날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경기연구원 성영조 박사의 ‘코로나19, 경제 패러다임 변화와 전망’에 대한 강의를 시작으로, 고용관계 유지라는 당면 과제를 기업, 근로자, 지역사회가 함께 슬기롭게 극복하기 위해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노사민정 ‘고용유지 시흥 선언’을 채택했다. 시흥시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