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3.3℃
  • 흐림강릉 2.5℃
  • 흐림서울 -0.4℃
  • 구름조금대전 -1.1℃
  • 구름조금대구 0.3℃
  • 구름조금울산 3.9℃
  • 맑음광주 0.6℃
  • 맑음부산 4.8℃
  • 맑음고창 -2.7℃
  • 구름조금제주 6.3℃
  • 구름많음강화 -3.8℃
  • 흐림보은 -4.3℃
  • 구름조금금산 -3.8℃
  • 맑음강진군 1.4℃
  • 구름많음경주시 3.3℃
  • 맑음거제 4.0℃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시흥갯골축제, "대한민국 대표 축제로"

2020 경기관광대표축제 및 2020~2021 문화관광축제 선정

[시흥타임즈] 30일 시흥시는 시흥갯골축제가 '2020년 경기관광대표축제'와 '2020~2021년 문화관광축제'로 함께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고 밝혔다.

기존 문화관광축제 등급제 폐지 후 최초로 실시한 이번 문화관광축제에는 전국 총 35개 축제가 지정됐다. 이번에 문화관광축제로 지정된 축제는 2년간 (2020~2021) 관광진흥개발기금에서 국비가 동률 지원된다.
 
시흥갯골축제는 2017년 처음 문화관광축제 ‘유망축제’로 선정된 후 올해로 4년 연속 문화관광축제로 선정됨으로써 한국관광공사를 통한 홍보, 마케팅 지원뿐 아니라 2년간 6,000만원 이내의 국비 지원을 받게 됐다. 

경기도에서 시흥갯골축제 외 문화관광축제로 선정된 곳은 수원화성문화제, 안성맞춤남사당바우덕이축제, 여주오곡나루축제, 연천 구석기 축제 등 4곳이다.

올해 시흥갯골축제는 태풍 링링의 북상에 마지막 날 일정이 취소되었음에도 불구하고 유례없이 많은 관광객들이 몰려 성황리에 종료됐다. 

특히 대표프로그램인 <갯골 패밀리런>을 확대 운영하고 사회복지 관광의 가능성을 열어 준 <갯골프리런>과 갯골축제만의 자원봉사 시스템인 <갯골지기>를 운영하는 등 새로운 시도가 좋은 평가를 받았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시흥갯골축제를 사랑해주시는 시민여러분과 축제준비를 위해 애써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 이제 시흥갯골축제는 시흥시 대표축제에서 대한민국 대표 축제로 나아가고 있다. 내년에도 다양한 축제콘텐츠와 프로그램으로 시민들의 성원에 보답하는 축제를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배너



미디어

더보기
어린이 교통안전 강화, '스쿨존 내 노상주차장 폐지'…대체부지 없어 '답답' [시흥타임즈=대표/편집장 우동완] “어린이들을 보호해야 한다는 것엔 전적으로 동의하지만, 앞으로 차는 어디에 주차해야합니까? 아무 대책이 없다는데 이게 말이 됩니까?” 17일 시흥시 신천동 진영유치원 주변에 거주하는 김모씨(48)는 얼마 전 집 주변 노상주차장이 다음 달부터 없어진다는 소리를 들었다. 신천고 맞은편 진영유치원 일대 반경 150미터는 어린이보호구역이다. 그러나 2008년 유치원이 설립되기 전부터 노상주차구역 146면이 도로에 그려져 있었고 주민들은 이를 통해 주차난을 일부 해소 하고 있었다. 하지만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이른바 ‘민식이법’과 ‘하준이법’이 지난해 12월 10일 국회를 통과한 뒤 어린이 생명안전을 위한 후속대책이 빠르게 추진되면서 스쿨존 내 노상주차장은 전면 폐지해야한다. 본래 스쿨존에서는 이번 민식이법 통과 여부와 관계없이, ‘어린이ㆍ노인 및 장애인 보호구역의 지정 및 관리에 관한 규칙’에 따라 “보호구역으로 지정된 초등학교 등의 주 출입문과 직접 연결되어 있는 도로에는 노상주차장을 설치할 수 없다”고 규정하고 있다. 즉 스쿨존 내 설치된 노상주차장은 모두 불법이라는 말이다. 주민들은 현재는 불법이라 하더라도 스쿨존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