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1.6℃
  • 맑음강릉 30.0℃
  • 맑음서울 22.5℃
  • 맑음대전 25.3℃
  • 맑음대구 29.1℃
  • 맑음울산 23.0℃
  • 맑음광주 24.0℃
  • 맑음부산 21.1℃
  • 맑음고창 ℃
  • 구름많음제주 21.7℃
  • 맑음강화 16.1℃
  • 맑음보은 24.8℃
  • 맑음금산 23.9℃
  • 맑음강진군 25.0℃
  • 맑음경주시 28.8℃
  • 맑음거제 23.6℃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배너

(재)시흥시청소년재단 소속 청소년동아리 181개 발대식 참여

[시흥타임즈] (재)시흥시청소년재단의 15개 청소년시설에서는 관내 청소년동아리 활동을 체계적으로 운영하고 소속감을 증진할 수 있는 ‘2024 시흥시청소년동아리 발대식’을 지난 13일에 동시에 진행했다.

시흥시청소년재단 소속기관은 ▲시흥시청소년수련관 ▲시흥시청소년활동진흥센터 ▲은행청소년문화의집(개관예정) ▲꾸미청소년문화의집 ▲능곡청소년문화의집 ▲목감청소년문화의집 ▲배곧1청소년문화의집 ▲배곧2청소년문화의집 ▲월곶청소년문화의집 ▲연성청소년문화의집 ▲정왕청소년문화의집 ▲군자청소년문화센터 ▲매화청소년문화센터 ▲시흥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 ▲시흥시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까지 총 15곳이며, 이번 발대식 참여 대상은 시설별로 올해 선발된 청소년동아리들이다. 

시흥시청소년동아리 발대식 행사는 각 기관에 소속된 동아리와 새로 임명된 임원들에게 인준장 및 임명장 교부와 동아리별 소개, 기념사진 촬영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이 자리는 동아리원들이 함께 모여 활발한 교류를 통해 소속감을 높이고, 동아리 활동에 대한 의지를 공유하는 중요한 자리가 됐다.

올해 시흥시청소년재단에 소속된 동아리 및 인원은 181개 동아리 총 1,528명으로, 전년도 149개 700명이었던 재단 소속 시흥시청소년동아리가 2024년 21% 확대 선발됐다. 이는 시흥시청소년동아리에 대한 기대감이 반영된 결과다. 

기관별 소속 청소년동아리는 ▲시흥시청소년수련관 33개(363명) ▲1본부(은행, 연성, 목감, 매화) 53개(340명) ▲2본부(능곡, 월곶, 군자) 44개(429명) ▲3본부(정왕, 꾸미, 배곧1, 배곧2) 48개(375명) ▲학교밖청소년센터 3개(21명)다. 

시흥시청소년동아리는 발대식을 시작으로 동아리별 워크숍, 동아리 연합캠프, 기획 활동, 연말 발표회 및 ‘2024 시흥시청소년동아리 축제’ 등 올 한 해 다양하고 활발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이덕희 시흥시청소년재단 대표이사는 “2024 시흥시청소년동아리 발대식을 통해 각 기관의 청소년동아리들이 소속감을 느끼고 열심히 활동하길 기대한다. 시흥시청소년동아리 활동에 지역사회의 많은 관심과 적극적인 지지를 부탁한다”라고 밝혔다.

2024 시흥시청소년동아리 발대식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재)시흥시청소년재단 누리집(www.shyouth.or.kr) 내 시설별 세부 누리집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관련 문의는 시흥시청소년수련관 특화사업팀(031-315-1895(내선2))으로 하면 된다.

배너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
시흥시의회 국힘 의원들, "지방채 발행 반대한다" [시흥타임즈] 시흥시의회 국민의힘 시의원 일동이 23일 오전 시흥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시흥시의 지방채 발행을 맹비판했다. 이들은 “시흥시 빚 1조원 시대 임박”, “임병택 시장 빚내서 쓰고 보자”라는 원색적 비난의 글을 걸고 시흥시의 재정 운용 실패와 무분별한 지방채 발행, 그에 따른 재정 위기 등을 주장했다. [아래는 국민의힘 시의원들의 기자회견 전문이다] 임병택 시장은 시흥시의 재정 건전성과 안정성을 심히 훼손하여 지방채 발행을 서둘러 급하게 시흥시의회의 동의를 받으려고만 하는 것에 먼저 시흥시민분들게 사죄부터 하길 바란다 지방자치단체 지방재정의 건전성과 효율성은 지역사회의 발전과 주민의 복리 증진에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한다. 시흥시의 재정운용에 대한 비판적인 시각은 매우 중요한 이슈이다. 특히, 예산의 효율적인 사용과 재정의 건전성은 지방자치단체의 핵심 원칙 중 하나이다. 그러나, 현재 시흥시의 재정운용 상황을 보면, 이 원칙이 제대로 지켜지고 있지 않다고 생각한다. 시흥시의 예산사용은 무분별한 축제 개최, 완급조절이나 계획성 없이 이루어지는 사업의 실행, 지역에 한정된 동일한 대규모 건축사업 등에 막대한 예산이 사용되고 있으며, 더욱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