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7.1℃
  • 구름조금강릉 31.4℃
  • 구름많음서울 27.9℃
  • 구름많음대전 27.8℃
  • 맑음대구 32.5℃
  • 맑음울산 27.6℃
  • 구름많음광주 28.6℃
  • 구름조금부산 24.8℃
  • 흐림고창 27.7℃
  • 맑음제주 24.1℃
  • 구름많음강화 24.2℃
  • 구름많음보은 25.8℃
  • 구름많음금산 28.0℃
  • 흐림강진군 25.2℃
  • 맑음경주시 32.9℃
  • 구름조금거제 24.2℃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시흥시의회, 시화이마트점 폐점 철회 촉구 결의

URL복사
[시흥타임즈] 시흥시의회가 21일 제295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를 열고 ‘시화이마트점 폐점 철회 촉구 결의안’을 채택했다.

시흥시의회는 오는 5월3일부로 시화이마트점의 폐점이 결정됨에 따라 근로자들의 생업과 지역 경제에 미치는 영향을 우려하여 결의안에 폐점 철회를 촉구하는 내용을 담았다.

이날 제안설명에 나선 오인열 의원은 “㈜성담은 시화이마트점이 20여년간 수천억원 이상의 수익을 얻어 사세를 끊임없이 확장해왔음에도 불구하고 폐점을 결정하여 직원들의 삶의 터전을 빼앗고 지역경제의 위기를 초래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성담의 이런 행동은 시화이마트 직원과 시흥시민에 대한 무책임한 자세이며 기업의 도덕적 해이”라고 주장했다.

이에 “㈜성담은 향토기업으로서의 진정성과 책임 있는 자세를 보여줄 것을 요구하며 조속한 시일 내에 시화이마트 폐점을 철회할 것”을 강력하게 촉구했다.

한편 시흥시의회는 이날 채택한 결의안을 ㈜성담, ㈜신세계, 시흥시청 등에 보낼 계획이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미디어

더보기
시흥 'V-city' 민관합동개발, 물거품 될 처지…공공주도 선회 가능성 [시흥타임즈] 시흥시가 지난 2016년부터 정왕동 토취장 일원에서 추진해온 V-city사업이 개정되는 도시개발법으로 인해 초기화될 것으로 보인다. 시흥 V-city 사업은 정왕동 토취장 개발제한구역(그린벨트) 221만6천73㎡에 미래형 첨단 자동차클러스터를 조성하는 사업으로 시흥시는 시화국가산단 조성이후 오랜 기간 방치돼있던 지역을 4차 산업혁명 기반의 미래형 첨단 자동차 클러스터 도시로 조성코자 민관합동개발(공공 51%, 민간 49%)로 추진해왔다. 그러나 대장동 개발 의혹 여파로 올 6월 22일부터 시행되는 도시개발법 개정안에 따라 현재까지 도시개발구역으로 지정되지 못한 V-city 사업지구는 민간사업자 공모부터 다시 진행하게 될 운명에 처했다. 도시개발구역으로 지정되지 않은 사업에 대해선 민간사업자 공모부터 다시 진행하라는 게 도시개발법·시행령 개정안의 골자로 도시개발법 개정안 부칙 2조에는 ‘제11조 2의 개정 규정은 이법 시행 이후 최초로 도시개발 구역을 지정하는 경우부터 적용 한다’고 명시돼 있다. 따라서 법 시행 시점인 6월 22일까지 도시개발구역 지정이 완료되지 않은 민관공동사업은 사업 공모부터 다시 시작해야하고 국토부장관과 협의 절차도 진행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