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19.6℃
  • 구름조금강릉 21.5℃
  • 구름많음서울 19.0℃
  • 맑음대전 22.4℃
  • 구름많음대구 25.1℃
  • 구름많음울산 25.5℃
  • 박무광주 18.7℃
  • 흐림부산 19.5℃
  • 구름많음고창 18.6℃
  • 흐림제주 24.0℃
  • 구름많음강화 15.5℃
  • 맑음보은 21.5℃
  • 맑음금산 20.8℃
  • 흐림강진군 19.6℃
  • 구름많음경주시 25.1℃
  • 흐림거제 20.6℃
기상청 제공

기획/특집

[기획] 시흥시, 인구증가율 전국 4위…50만 돌파

2017년 대비 2만 9천명 증가

[시흥시 기획보도] 시흥시가 전국에서 네 번째로 인구증가율이 높은 도시로 나타났다. 

지난해 행정안전부가 발표한 ‘2018 인구통계’에 따르면, 2018년 시흥시 인구(등록외국인, 외국국적동포 국내거소신고자 미포함)는 2017년보다 29,023명 증가하며 인구증가율 전국 4위를 기록했다. 

1위는 화성시(67,636↑), 2위는 김포시(31,078↑), 3위는 용인시(31,045↑)가 차지했다. 반대로 인근 안산시는 17,367명이 감소하며 전국 인구감소율 1위를 기록했다. 
2019년 3월 기준 시흥시 인구(등록외국인, 외국국적동포 국내거소신고인 포함)는 51만 명으로 지난 10년간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2009년 41만 3913명, 2015년 44만 302명, 2018년 50만 1692명으로 해마다 늘고 있으며, 최근 공공주택지구 입주에 따른 사회적 인구 증가가 두드러진다.

실제로 1월 29일 통계청이 발표한 ‘2018년 연간 국내인구이동’ 자료를 보면, 시흥시는 전출자보다 전입자가 많아 6.3%의 순이동률을 기록했다. 순이동자 수도 2만 7천 명으로 전국에서 세 번째로 많다. 

지난해 개통한 서해선과 공공주택지구개발사업 등 다양한 인구 유입 요인이 집중되면서 시흥시 인구 증가세는 가속화될 전망이다. 
                                        
시가 추진 중인 대규모 공공주택지구개발사업은 인구 순유입의 가장 중요한 요인으로 작용하고 있다. 배곧과 목감, 은계, 장현지구를 비롯해 대야, 신천 등 기타지역에 올해만 총 19,119명이 입주하고, 2021년까지 총 3만 1천여 세대가 입주할 예정이다. 

신혼부부나 사회초년생 등 젊은 층 유입으로 도시는 활기를 띨 전망이며, 향후 거모, 하중지구와 월곶역세권 등 예정된 개발이 이루어지면 인구는 더 늘 것으로 보인다. 
교육 요인에 의한 순전입도 기대해볼 수 있다. 2017년 12월 서울대 시흥스마트캠퍼스 선포식을 개최한 시흥시는 현재 ‘서울대 시흥스마트캠퍼스 공동협의체’ 회의를 열며 캠퍼스 조성에 속도를 내고 있다. 

시흥시는 서울대와의 다양한 교육협력을 통해 글로벌 교육 환경을 조성하고 4차 산업혁명을 이끌 신산업 생태계를 구축하며 인구를 적극적으로 유입할 계획이다. 

특히 시흥시는 시화MTV(시화멀티테크노벨리)에 해양클러스터 조성으로 부족한 해양레저‧관광 인프라를 확충하고 있다. 

아시아 최대 규모의 인공서핑장을 품은 ‘거북섬 해양레저 복합단지’, 관상어 산업 시장을 선점할 ‘아쿠아펫랜드’, 국내 최초 해양생물 보전 및 교육 기관인 ‘해양생태과학관’이 조성되면 젊은 인구 유입과 더불어 새로운 일자리 창출에 따른 지역경제 활성화가 예상된다. 

오는 8월에는 거북섬 일원에서 수도권 최초로 ‘전국해양스포츠제전’도 개최한다. 이미 4회째 ‘시화나래페스티벌’을 주최하며 해양레포츠를 집중적으로 육성해온 시흥시는 거북섬 주변에 기반시설을 갖추고 있어 경기 유치에 적합하다는 평가를 받았다. 

올해 전국해양스포츠제전 유치는 국내 해양레저스포츠 발전의 첫걸음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교통 여건 개선으로 인구 증가 속도도 빨라진다. 시흥시는 지난해 6월 개통한 서해선을 비롯해 2024년 신안산선, 2025년 월곶-판교선 준공 등 교통 호재가 풍부하다. 

더욱이 시흥을 둘러싼 천혜의 자연경관은 환경친화적 주거를 선호하는 도시민에게 인기다. 경기도 유일의 내만형 갯벌 ‘시흥갯골생태공원’, 국내 최초 연 재배지 ‘연꽃테마파크’, 호수에 비친 풍경이 아름다운 ‘물왕저수지’, 가을철 황금 물결이 출렁이는 호조벌, 서울 근교의 푸른 바다 ‘오이도’ 등 주거지와 가까운 곳에서 자연을 만날 수 있다. 

급속도로 발전하는 시흥시는 인구 유입이 더해지면서 젊고 역동적인 도시로 급성장 중이다. 시흥은 앞으로도 안정적인 인구정책 구현을 통해 정주 여건을 개선하고, 지속 가능한 자족도시로의 기능을 키우며 서해안 중심 도시로 자리매김한다는 계획이다.

[본 기사는 시흥시의 기획보도자료입니다.]

배너

관련기사




미디어

더보기
시흥시 보건소, 생활 속 거리 두며 건강한 놀이문화 확산 [시흥타임즈] 시흥시가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다양한 방법으로 생활 속 거리를 충분히 유지하며 즐길 수 있는 건강한 놀이문화 확산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먼저 시민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던 ‘팝업 놀이터’를 온라인으로 진행한다. 팝업 놀이터는 학교, 공원 등 특정 장소에서 다양한 주제로 펼쳐지는 원데이 놀이터로, 많은 시민이 한자리에 모이는 만큼 코로나19 감염이 우려되어 그간 운영이 중단됐었다. 이번 온라인 팝업놀이터는 휴대폰 화상회의 앱을 활용해 각자 가정에서 상자를 활용한 집 만들기 놀이터로 진행될 예정이며, 휴대폰으로 서로 놀이하는 모습을 공유하며 함께 즐길 수 있다. 이 밖에도 심리방역 브랜드 집콕건강레시피의 ‘집콕 플레이’, 플레이스타트 유튜브 채널 ‘playstart’ 등 온라인으로 만날 수 있는 참여형 놀이문화 콘텐츠를 지속해서 운영하고 있다. 또한, 시민 놀이활동가인 ‘플레이스타터’도 매주 화상회의 앱을 통해 학습모임, 기획 회의 등에 참여하며 시민이 주도하는 놀이문화 확산을 위한 자발적 활동을 이어가고 있으며, 6월부터는 시민 강사로서 그간의 경험을 바탕으로 찾아가는 플레이스타트 교육을 운영하고 놀이활동가를 양성하는 등 전문가로서의 활발한 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