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9.7℃
  • 구름많음강릉 17.0℃
  • 서울 20.7℃
  • 대전 23.0℃
  • 흐림대구 21.0℃
  • 구름많음울산 19.5℃
  • 흐림광주 21.4℃
  • 안개부산 19.8℃
  • 흐림고창 21.8℃
  • 흐림제주 22.0℃
  • 흐림강화 19.3℃
  • 흐림보은 19.8℃
  • 흐림금산 21.2℃
  • 흐림강진군 20.7℃
  • 구름많음경주시 21.2℃
  • 흐림거제 21.0℃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시흥시의회 민주당 의원들, 투기 의혹 ‘사과’…‘윤리특위’ 구성 제안

URL복사
[시흥타임즈] 8일 오전 시흥시의회 민주당 시의원들이 시흥시청 브리핑룸에서 ‘광명·시흥 시의원 투기 의혹’과 관련한 기자회견을 열고 “같은 당 소속 시의원이 투기 의혹에 연루된 것에 대해 부끄러움을 감출 수 없다.”며 사과했다.

또 “당 차원 조사에 충실히 임하는 동시에 시흥시의회에 윤리특별위원회를 구성, 대응하겠다” 면서 “정부의 주택공급대책에 차질이 발생하는 것을 원치 않는다”고 덧붙였다. 

앞서 민주당 소속 A시의원은 광명·시흥지구내 토지를 제3기 신도시 발표 이전인 지난 2018년 9월 자녀의 이름으로 매입하고 건물을 신축, 사전 투기 의혹을 받고 있다.

의혹을 받고 있는 A의원은 지난 4일 민주당에 탈당계을 냈고, 5일 수리되면서 의원직은 유지하고, 당 차원의 윤리 감찰은 피했다.
관련하여 사법시험준비생모임(사준모)은 지난 6일 광명·시흥지구에 사전 투기 의혹을 받는 A시의원과 그의 딸을 공공주택 특별법 위반과 부패방지권익위법상 업무상 비밀이용 등 혐의로 경찰청 국가수사본부(국수본)에 고발했다.

한편, 시흥시의회가 윤리특위를 구성해 A의원을 징계를 하려면 13명 의원 중 10명이 이에 찬성해야 한다. 그러나 시흥시의회 국민의힘은 아직까지 정해진 것이 없다는 입장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대해 김태경 시의원은 “국민의힘 의원들과 논의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미디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