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0.1℃
  • 흐림강릉 16.4℃
  • 서울 21.2℃
  • 대전 21.5℃
  • 흐림대구 18.4℃
  • 흐림울산 17.1℃
  • 흐림광주 21.7℃
  • 흐림부산 18.9℃
  • 흐림고창 21.6℃
  • 흐림제주 20.9℃
  • 흐림강화 18.3℃
  • 구름많음보은 21.2℃
  • 흐림금산 19.0℃
  • 흐림강진군 19.3℃
  • 흐림경주시 16.6℃
  • 흐림거제 18.9℃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시흥시의회 국민의 힘, "윤리특위 동의하지만 조사 먼저"

의회에 강제 수사권 없어 조사특위 실효성 문제

URL복사
[시흥타임즈] 지난 8일 민주당 의원들이 자당을 탈당한 시의원의 투기 의혹에 대해 야당과 무소속 의원에게 윤리특별위원회 구성을 제안한 것과 관련, 11일 오전 국민의힘 시의원들이 시흥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윤리특위와 조사특위를 동시에 구성하자고 제안했다. 

국민의힘은 기자회견에서 “내부정보와 정책을 이용해 폭리를 취하려 했다면 당연히 징계처분을 받아야 한다” 며 “국민의 힘은 민주당의 윤리특위 구성안에 전적으로 동의한다”고 밝혔다.

그러나 “그전에 시민들의 분노와 원성을 자아낸 해당의원에 대한 철저한 사실조사를 하는 것이 먼저” 라며 “징계의 원인을 철저하게 조사하기 위해 윤리특위 구성과 조사특위 구성이 동시에 진행되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또 “철저하고 투명한 조사를 위해 조사특위를 여야동수로 구성하고 국민의힘에서 조사특위 위원장을 맡아야 한다”고 했다.

하지만 국민의힘 시의원들이 요구하는 조사특위 구성에 대해선 실효성이 떨어진다는 지적이 나온다. 

실제로 14명 시의원 전원에 대한 조사가 이루어지려면 개인정보 등을 활용해야 하는데 전체 의원들이 여기에 동의하지 않는 한 수사권이 없는 의회가 강제적으로 조사하기란 한계가 따르고 여당이 동의할 지도 미지수기 때문이다. 

이날 토지 투기 의혹을 받고 있는 시의원이 한 명 더 추가된 상태에서 의회가 어떤 합의를 이끌어낼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는 가운데 토지 투기 의혹에 대한 양상이 해결보단 권력 다툼이나 시간 끌기 등 정쟁의 도구로 변질될까 우려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한편 국민의 힘 시의원들은 투기 의혹을 받고 있는 시의원의 법적 잘못이 확인되면 자진 사퇴할 것과 여야동수의 조사특위를 구성할 것, 민주당 내부 문제를 물타기 하려는 목적으로 국민의 힘을 거론하지 말 것 등을 요구하며 기자회견을 마쳤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미디어

더보기
시흥교육지원청, 혁신학교 학교장 네트워크 협의회 [시흥타임즈] 시흥교육지원청이 지난 13일 서울대학교 시흥캠퍼스 교육협력동에서 조동주 교육장과 시흥지역 초․중․고 혁신학교 학교장들이 모여 지역 혁신학교의 지속가능한 동반성장 방안에 대한 혁신학교네트워크 협의회를 개최했다. 혁신학교네트워크란 혁신학교가 회원이 되고 혁신학교의 교육공동체가 주체가 되어 학생교육을 위한 교육자원 공유 및 개발, 지역과 학교의 실천적 과제와 현안을 협력적으로 연구하고 해결해 가는 협의체이다. 시흥 혁신학교는 학생, 교사, 교감, 학교장 네트워크를 운영하고 있으며 후반기에는 학부모 네트워크도 구성할 예정이다. 혁신학교 학교장 네트워크 대표인 서해중 김태훈 교장의 진행으로 ‘혁신학교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운영 방안’이라는 주제 토의와 함께 혁신학교 지정 이후 4년마다 이루어지는 종합평가교 학교장 들이 전반기 학교교육 공동체에서 논의한 운영 결과와 자율적․협력적 성찰의 경험을 공유하여 동반성장의 계기를 마련했다. 특히, 코로나 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시흥 지역 혁신학교에 새로운 동기를 부여하고 함께 성장하는 학교를 만들어 가고자 각 학교별로 다양하게 겪고 있는 여러 현안들까지 적극적으로 나누면서 따뜻한 협력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