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2.6℃
  • 맑음강릉 23.6℃
  • 맑음서울 24.4℃
  • 구름조금대전 23.8℃
  • 구름조금대구 23.0℃
  • 맑음울산 21.0℃
  • 구름많음광주 23.3℃
  • 구름조금부산 22.5℃
  • 구름많음고창 22.3℃
  • 구름많음제주 23.4℃
  • 맑음강화 20.8℃
  • 맑음보은 22.7℃
  • 구름조금금산 20.6℃
  • 구름많음강진군 22.3℃
  • 맑음경주시 20.8℃
  • 맑음거제 20.2℃
기상청 제공

시흥시의회

시흥시의회 후반기 원구성 ‘공회전’

[시흥타임즈] 제9대 시흥시의회 여·야가 후반기 원구성을 놓고 대립하면서 파행하고 있다. 

현재 시의회 구성은 민주당 8명, 국민의힘 7명, 민주당에서 탈당한 무소속 1명으로 구성 되어있다.  

후반기 원구성을 놓고 민주당은 전반기와 같이 상임위 4석 중 3석을 고수하고 있고 국민의힘은 상임위 2석을 요구하고 있는 상황이다. 

관련하여 시흥시의회는 28일 열린 제317회 제1차 정례회 3차 본회의에서 후반기 의장과 부의장, 4개 상임위원장 자리를 새로 구성하는 원구성에 대한 안건을 상정하려 했으나 국민의힘 시의원 7명과 무소속 시의원 1명이 정례회에 불참하면서 정족수를 채우지 못해 회의는 진행되지 않았다.

앞서 시의회는 지난 24일 열린 2차 본회의에서도 ‘후반기 원구성’을 위한 안건을 상정하려다 국민의힘과 무소속 의원 8명이 의회 출석을 거부해 안건 상정을 보류한 바 있다.

원구성 난항으로 회의가 파행에 이르는 상황까지 왔지만 양당간 의견차는 좁혀지지 않고 있어 오는 7월 열릴 예정인 후반기 임시회도 빨간불이 들어온 상태다. 

한편, 국민의힘 의원 7명과 무소속 1명은 오는 7월 1일 오전 시흥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 열어 원구성 등에 대한 입장을 밝히겠다고 예고했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
거북섬에서 ‘제19회 연꽃 그림 페스티벌’... 13일~27일 개최 [시흥타임즈] 시흥시가 이달 13일부터 27일까지 총 15일간 거북섬 웨이브파크 광장(경기 시흥시 거북섬 둘레길 42)에서 무료 전시회인 ‘제19회 연꽃 그림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시흥시가 주최하고 한국미술협회 시흥지부가 주관한 ‘제19회 연꽃 그림 페스티벌’은 ‘연꽃, 거북이를 만나다’라는 주제로 진행된다. 페스티벌은 시흥시의 지역 명소인 거북섬을 널리 알리고 시민참여를 활성화하며, 학생들을 대상으로 생활 속 미술 활동을 실천할 뿐 아니라 ‘연꽃 그림 페스티벌’을 모든 세대가 아우르는 지역 특성화 행사로 확장하기 위해 마련됐다. 페스티벌을 통해 연꽃과 거북섬을 주제로 완성된 130여 점의 다양한 작품(수채화, 유화, 아크릴, 공예, 사진 등)을 만나볼 수 있으며, 행사장 곳곳에는 연꽃과 거북섬에 관한 설명 자료도 비치돼 있다. 이번 축제는 시흥미술협회 회원작품을 비롯해 전국의 유명 작가와 지역작가의 작품 총 130여 점을 7월 13일부터 27일까지 실사출력 전시로 선보인다. 또한, 지난 1일부터 5일까지 접수된 ‘제6회 연꽃 전국 학생 미술대회’ 출품작 중 수상작에 대한 시상식이 7월 13일 오후 2시에 거북섬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열린다. 수상 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