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5.4℃
  • 맑음강릉 6.9℃
  • 구름많음서울 4.8℃
  • 구름조금대전 7.7℃
  • 맑음대구 7.8℃
  • 맑음울산 9.2℃
  • 구름조금광주 7.5℃
  • 맑음부산 8.9℃
  • 구름많음고창 7.0℃
  • 구름조금제주 9.3℃
  • 맑음강화 5.1℃
  • 구름조금보은 6.4℃
  • 맑음금산 6.5℃
  • 맑음강진군 8.0℃
  • 맑음경주시 7.7℃
  • 구름조금거제 8.4℃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위원장 자격 없다” 항의…시흥시의회 도시환경위 ‘정회’ 소동

[시흥타임즈=우동완 기자] 시흥시의회 도시환경위원회 예산안 심의가 열리고 있던 5일 오전, A협동조합 관계자들이 회의장에 들어와 고성을 퍼부으면서 회의가 일시 중단돼는 소동이 일어났다.

A협동조합 관계자들은 출입을 막는 의회 직원들과 몸싸움을 벌이며 회의장에 들어왔고, 김창수 도시환경위원장이 위원장으로써 자격이 없다며 회의를 주재 하지 못하도록 항의했다.

결국, 의회 직원들에 의해 회의장 밖으로 나간 A협동조합 관계자들은 경찰까지 출동한 끝에 진정됐다.

30여분 후 속개된 회의에서 김창수 위원장은 "회의에 일부 주민이 위원장의 회의장 출입을 막고 소란을 피우고 있어 회의 진행이 어렵다"며 부위원장인 이복희 의원에게 위원장 자리를 넘기고 회의장을 떠났다.

회의장에 들어와 항의한 A협동조합은 지난달 15일 김창수 도시환경위원장을 자금횡령과 4대보험금 부정수급등으로 고발한 단체로 김창수 위원장은 의원 당선 전 이곳에서 조합 이사장을 맡았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회의 소동 모습은 유튜브와 시흥시의회 홈페이지를 통해 생방송으로 중계됐고, 이런 모습을 지켜본 시민들은 “도대체 어떤일이 있었길래 회의장까지 들어와 항의하는지 알고 싶다”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지난 4일에도 A협동조합 관계자들이 김창수 위원장의 회의 주재에 항의, 부위원장이 회의를 진행했다. 



배너

관련기사




미디어

더보기
시흥시 유일 사립 '소전미술관' 3월 개방 [시흥타임즈] 시흥시는 관내 유일의 사립 등록 미술관인 소전미술관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오는 3월부터 미술관을 개방하기로 했다. 시는 지역문화자원 활성화를 통한 시민문화향유 확대와 지역문화 상호발전을 위해 소전재단(이사장 이동섭) 과 업무협약을 지난 16일 소전미술관에서 체결했다. 1991년 장학사업과 미술관 사업을 주사업으로 출범한 소전재단은 1994년 서울 연지동에서 소전미술관을 개관한 이후 1996년 시흥시로 이전 한 관내 유일의 등록미술관이다. 그간 시흥의 문화예술 공예품 전시 및 관람의 요지로서 기능을 수행해 왔다. 지난 2015년부터 2019년까지 재단운영의 어려움으로 인해 시민개방시설로서의 역할을 다하지 못하는 어려움도 있었으나, 제3대 이동섭 이사장의 취임(2019년 6월)을 계기로 2020년부터 미술관이 다시 시민의 품으로 되돌아오게 됐다. 시흥시는 이번 소전재단과의 협약을 계기로 소전미술관 이용활성화를 위한 환경조성지원, 전시관람 여건의 질적 향상을 위한 전문 학예인력 인건비 지원은 물론, 소래산 문화예술벨트 조성사업에 소전미술관을 포함해 명실상부한 시민문화예술 거점공간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할 수 있도록 지원 할 예정이다. 소전미술관 역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