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6.7℃
  • 흐림강릉 14.7℃
  • 흐림서울 17.3℃
  • 흐림대전 16.3℃
  • 흐림대구 16.1℃
  • 구름많음울산 15.3℃
  • 흐림광주 18.0℃
  • 흐림부산 18.6℃
  • 흐림고창 15.0℃
  • 구름많음제주 20.6℃
  • 흐림강화 16.0℃
  • 구름많음보은 16.0℃
  • 흐림금산 15.2℃
  • 흐림강진군 14.6℃
  • 흐림경주시 12.9℃
  • 흐림거제 17.0℃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사전 투기 의혹 A시흥시의원 ‘탈당’…꼬리자르기 아니냐 비판도

URL복사
[시흥타임즈] 광명·시흥 신도시에 사전 알박기 의혹이 제기된 시흥시의회 A의원이 지난 4일 오후 민주당에 탈당계를 제출하고 도시환경위원장에서 사임하겠다는 뜻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5일 지역 정치권 등에 따르면 20대 자녀의 이름으로 광명·시흥지구에 토지를 구입 하고 건물을 신축해 사전 투기 의혹에 휩싸인 A시의원이 지난 4일 자진 탈당계를 제출, 5일 수리됐다.

그러나 이와 별개로 의원직은 그대로 유지하게 되면서 꼬리 자르기라는 의심속에 지역 반응은 더 싸늘해지고 있다. 

장현동에 거주하는 B씨는 “정치인에게 문제가 생길 때마다 탈당만 하고 의원직은 그대로 유지 하게 감싸주는 정치권의 행태가 문제” 라면서 “이번일과 같이 국민적 공분이 거대한 사건에 대해서도 기존을 답습하는 것이 마땅하냐”고 비판했다. 

신천동에 거주하는 또 다른 시민 C씨도 “아무리 이해를 하려고 해도 자신의 노후를 위해 자녀 명의로 그곳에 땅을 구입해 건물을 지었다는 것이 납득 되지 않는다” 며 “공직사회 뿐만 아니라 정치인들이 스스로 떳떳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더불어 시흥시민 모임인 시흥시의행정시민참여단(의행단)은 지난 4일 성명을 내고 “시민 눈에는 A의원이 신도시 선정을 예상한 땅 투기로밖에 보이지 않는다”며 “A의원은 당장 의원직을 사퇴해야 한다”고 수위를 올렸다.

광명시흥지구 LH임직원 투기 논란이 터진 이후 시흥시 지역의 분위기는 그야말로 폭풍전야다. 특히 공직사회의 경우 추가적인 투기 의혹이 불거질까 긴장하는 모습이 역력하다. 

관련하여 임병택 시흥시장은 지난 3일 보도자료를 통해 시흥시 전체 공무원에 대한 땅 투기 여부를 조사 하겠다고 밝히면서 “공직자 스스로 더 엄격한 윤리적 잣대를 적용하며 공직자의 사익 추구 행위를 차단해야 한다”고 강조하기도 했다.

한편 5일 민주당 시의원들은 긴급 의총을 열어 A의원의 징계 수위와 윤리특위 구성 여부에 대해서도 논의했고, 경기도당 차원에서도 신속한 처리를 주문한 것으로 전해졌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미디어

더보기
시흥시, 장애인복지 유공자 표창 수여 [시흥타임즈] 시흥시가 제41회 장애인의 날(매년 4월 20일)을 기념해 장애인복지 유공자 12명에 대해 글로벌센터2에서 표창 수여식을 개최했다. 시는 매년 장애인의 날을 기념해 지역장애인의 상호친선 교류와 화합의 장을 마련하는 행사를 개최했으나, 올해는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방지와 장애인의 건강과 안정을 위해 시청 글로벌센터에서 표창 수여식만 진행했다. 모범장애인 도지사상은 장애의 어려운 환경에도 지역사회 자원봉사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한 전명헌 씨, 장애인복지 유공자 도지사상에는 발달장애인의 평생교육 활성화에 헌신한 시흥시장애인가족지원센터 진충호 씨가 각각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이외에도 장애인 단체 소속의 자원봉사 활동으로 비장애인과의 소통과 화합에 기여한 공로자, 장애인복지 업무에 헌신적으로 기여한 공로자 등 총 10명이 시장상을 수상했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장애인의 날 기념행사를 통해 더 많은 장애인분들에게 감사 인사를 드리지 못해 무척 아쉽다”며 “시흥시는 코로나19로 인해 장애인이 소외되거나 서비스 공백 등 불편이 발생하지 않도록 더욱 촘촘하고 세심한 장애인복지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