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6.5℃
  • 구름많음강릉 28.8℃
  • 흐림서울 27.0℃
  • 흐림대전 26.3℃
  • 구름많음대구 28.0℃
  • 구름많음울산 23.9℃
  • 구름많음광주 25.5℃
  • 구름많음부산 24.2℃
  • 구름많음고창 26.3℃
  • 흐림제주 22.5℃
  • 구름조금강화 25.3℃
  • 흐림보은 26.7℃
  • 흐림금산 24.8℃
  • 흐림강진군 22.6℃
  • 흐림경주시 27.7℃
  • 구름많음거제 24.8℃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김봉호 예비후보, 자신의 범죄 관련 기사는 "흠집내기다"

[시흥타임즈] 시흥(을) 선거구에 국회의원 예비후보로 등록한 더불어민주당 김봉호 예비후보가 20일 보도자료를 내고 "지난 18일 모 방송사가 자신의 이름을 거론하며 '예비후보자 164명 범죄전력자…성범죄 등 흉악범죄 7명' 이라고 낸 기사는 진실을 왜곡한 것" 이라고 주장했다.

김 예비후보는 모 방송사 기사에서 “'김봉호 경기도 시흥시(을)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자는 상해로 징역 1년 6개월, 집행유예 3년을 선고받고, 이듬해인 1987년 특별 사면됐다'라는 내용으로 마치 김봉호 예비후보자가 폭력범, 흉악범인양 오해를 불러일으킬 수 있는 악의적인 기사내용이 실렸다" 면서 "김봉호 예비후보자의 출마선언을 하루 앞두고 나온 왜곡된 보도가 특정세력의 기획에 의한 의도적인 후보자 흠집내기 보도가 아닌가 하는 합리적인 의심을 하고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이 사건은 1986년 당시 학생운동을 하던 김봉호 예비후보자가 '전두환 군사독재 철폐 위원장'과 경희대 총학생회 '언론협의회의장'으로 있으며 반정부집회를 주도한 혐의로 집시법 위반으로 수배되었다가 검거 과정에서 공안형사와 몸싸움으로 인해 쌍방 상해가 있었던 사건" 이라고 해명했다.

또 "이 사건으로 구속된 김봉호 예비후보자는 그 이듬해인 1987년 특별사면 되었으며 2007년 [민주화운동 관련자 명예회복 및 보상 등에 관한 법률]에 의거 민주화운동 유공자로 인정받았다"고 강조했다.

한편 김봉호 예비후보는 보도자료에 자신이 받은 민주화 운동관련 증서까지 첨부하며 기사를 내보 낸 방송국에 사과와 정정보도를 요구했다.

[아래는 김봉호 예비후보가 보내온 보도자료다]
시흥시(을) 선거구 민주당 김봉호 예비후보자의 민주화운동 경력을 왜곡하여 반사회적인 흉악범죄자로 오인하도록 표현한 KBS의 한심한 보도 작태를 규탄한다.

2019년 12월 18일자 KBS 뉴스 <예비후보자 164명 범죄전력자…성범죄 등 흉악범죄 7명 >이라는 제목의 기사 중 “성범죄·방화 등 흉악범죄 전력 예비후보자 7명”이라는 소제목 밑에 실명으로 김봉호 예비후보자에 대한 왜곡된 내용이 실렸다.

기사는 “김봉호 경기도 시흥시(을)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자는 상해로 징역 1년 6개월, 집행유예 3년을 선고받고, 이듬해인 1987년 특별 사면됐다”라는 내용으로 마치 김봉호 예비후보자가 폭력범, 흉악범인양 오해를 불러일으킬 수 있는 악의적인 기사내용이 실리면서 김봉호 예비후보자의 출마선언을 하루 앞두고 나온 왜곡된 보도가 특정세력의 기획에 의한 의도적인 후보자 흠집내기 보도가 아닌가 하는 합리적인 의심을 하고 있다.

이 사건은 1986년 당시 학생운동을 하던 김봉호 예비후보자가 “전두환 군사독재 철폐 위원장”과 경희대 총학생회 “언론협의회의장”으로 있으며 반정부집회를 주도한 혐의로 집시법 위반으로 수배되었다가 검거 과정에서 공안형사와 몸싸움으로 인해 쌍방 상해가 있었던 사건이다. 

위 사건으로 구속된 김봉호 예비후보자는 그 이듬해인 1987년 특별사면 되었으며 2007년 [민주화운동 관련자 명예회복 및 보상 등에 관한 법률]에 의거 민주화운동 유공자로 인정받았다.

이번 KBS의 악의적인 보도는 대한민국의 민주주의를 위해 목숨을 걸고 투쟁한 자랑스러운 사건을 폄훼하고 흉악범죄 사건으로 오인할 수 있게끔 악의적으로 편집하여 보도, 마치 민주화운동 유공자인 김봉호 예비후보자를 비롯한 많은 민주화 투쟁 동지들을 범죄자로 격하시키는 내용이다.

이 사건은 역설적으로 김봉호 예비후보자는 불의에 항거하고 군부독재 타도 투쟁에 선봉에 서서 조국의 민주화에 온몸 바친 "시대의 양심"이었음이 분명히 밝혀지면서 국회의원의 자질이 충분함을 입증해주었다.

KBS가 기사에서 국회의원 예비후보자 범죄 전력을 상세히 보도하는 이유를 “유권자인 국민들의 선택을 돕기 위해서다”라고 밝힌 바와 같이 그 의도대로 진정으로 국민의 선택을 도우려면 전후 사정을 살펴 정확한 사실을 바르게 전달해야 할 것이다.

KBS의 이번 기사는 엄혹한 전두환 군부독재 시대에 젊음을 불살라 자기 몸을 희생해가면서 민주화 투쟁의 선봉에 섰던 많은 젊은 학생들과 민주화 투사들의 명예를 훼손하고 그들의 숭고한 희생을 평가절하하고 폄훼한 사건이다.

KBS는 사과와 함께 정정 보도를 반드시 해야 한다.

공영방송인 KBS가 국민들에게 걷어간 수신료의 가치를 진정으로 이해하고 국민의 편에서 올바른 보도를 하는 국민의 방송으로 거듭나길 바란다.


배너

관련기사




미디어

더보기
“시흥시 곳곳에서 해로ㆍ토로와 만나요” [시흥타임즈] 시흥시가 시 캐릭터인 해로·토로 조형물을 관내 주요 명소에 설치해 시민들에게 공개했다. 시는 소래산 놀자숲, 갯골생태공원, 오이도 빨강등대, 시흥중앙도서관, 신세계시흥프리미엄아울렛 총 5곳에 조형물을 설치했다고 밝혔다. 특히 각 명소의 특징을 살려 해로ㆍ토로의 모습을 연출하면서, 장소와의 조화를 고려한 점도 주목할 만 하다. ▲영ㆍ유아들의 놀이터인 소래산 놀자숲에는 기타 치는 해로·토로 ▲가족단위의 방문객이 많은 갯골생태공원에는 차 마시는 해로·토로 ▲오이도 빨강등대에는 조개를 캐는 해로·토로 ▲시흥중앙도서관은 책을 읽는 해로·토로 ▲신세계시흥프리미엄아울렛은 쇼핑하는 해로·토로를 형상화했다. 시흥시 캐릭터인 ‘해로·토로’는 거북이를 형상화한 캐릭터로, 바다와 육지를 끼고 있는 시흥시의 지리적 특성을 반영했다. 이번에 각 명소에서 시민들과 만나게 될 해로ㆍ토로는 지난해 시가 트렌드를 반영해 시민·관광객과 친근하게 소통할 수 있도록 재단장한 캐릭터다. 유투브 ‘해로ㆍ토로TV’에서 다양한 콘텐츠를 통해 밝고 건강한 이미지로 이미 시민들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이종성 시흥시 홍보담당관은 “이번에 설치한 ‘해로·토로’ 조형물들이 해당 명소를 방문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