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6.1℃
  • 구름많음강릉 32.0℃
  • 흐림서울 27.8℃
  • 구름많음대전 28.2℃
  • 구름많음대구 31.9℃
  • 구름많음울산 29.6℃
  • 구름많음광주 30.4℃
  • 흐림부산 24.0℃
  • 구름많음고창 29.8℃
  • 구름많음제주 32.9℃
  • 구름많음강화 25.0℃
  • 구름많음보은 27.8℃
  • 구름많음금산 29.9℃
  • 구름많음강진군 29.0℃
  • 구름많음경주시 30.6℃
  • 구름많음거제 23.6℃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문정복 예비후보, "경선 성실히 임하겠다"

[시흥타임즈] 더불어민주당 중앙당 공직선거후보자추천관리위원회가 지난 21일 시흥‘갑’ 지역이 경선지역이 되었음을 공식적으로 발표했다.

심사결과에는 더불어민주당 문정복 (前) 청와대 선임행정관과 이길호 예비후보가 포함되어 있다. 경선은 중앙당의 경선후보자 등록공고 후, 절차에 의하여 경선후보자 등록 일자와 경선시행 일자가 정해진다. 

문정복 예비후보는 “경선은 정해진 규칙에 따라 성실하게 임하겠다. 너무 많은 분들의 지지와 성원에 몸 둘 바를 모르겠다.”고 하며 “이제는 지역을 위해서 일할 수 있는 것은 당연하며, 정치 또한 예전과는 다르게 전문화되고 있다. 본선에서도 그동안 쌓은 전문성을 바탕으로 구체적인 안을 가지고, 시민 여러분께 감동을 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문 예비후보의 성실성과 전문성이 바탕된 이력은 중앙과 지역에서 모두 그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경선이 끝난 이후에는 바로 본선 후보자가 결정되어 시흥‘갑’지역이 본격적인 선거로 돌입할 것이 예상된다.

문정복 예비후보자는 백원우 국회의원 보좌관, 제6·7대 시흥시의회 의원을 거쳐 대통령비서실 선임행정관으로 근무했으며, 더불어민주당 시흥(갑) 지역위원회 위원장을 지낸 바 있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미디어

더보기
청년기후행동, “일회용 플라스틱 규제해야” [시흥타임즈] 청년기후행동이 지난 25일, 안산 대부도 방아머리 해수욕장에서 ‘비치플로깅’ 활동을 진행했다. 청년기후행동 소속 회원 40여명은 해안가에 널려있는 쓰레기를 주우며 “일회용품 플라스틱 규제”, “제로웨이스트 법제화” 등을 촉구했다. 플로깅이란 걷거나 뛰면서 쓰레기를 줍는 운동을 의미한다. 청년기후행동 배득현 단장은 “우리나라 바다에서 발견되는 쓰레기 82%는 일회용 플라스틱 쓰리기”라며, “1분에 트럭 1대 분량의 엄청난 플라스틱이 바다로 버려지고 있다. 5년 전 기준으로도 1년간 지구에서 달까지 거리의 플라스틱 컵이 버려지는데, 코로나 이후 배달음식 및 택배 폭증으로 쓰레기가 더 늘었다”고 지적했다. 이어 “문제는 버려진 플라스틱이 미세플라스틱이 되거나, 분해되면서 강력한 온실가스를 배출하는 등 다시 인류에게 부메랑으로 되돌아오는 것”이라며, “일회용 플라스틱 생산 자체를 강력하게 규제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들은 ‘수도권 쓰레기 매립지’문제를 사전 세미나로 진행하기도 했다. 대한민국 인구 절반이 거주하는 수도권의 쓰레기가 하루 1만 4천여톤씩 인천으로 쏟아지는 가운데 인천시는 2025년 매립지 사용 종료를 선언한 바 있다. 지난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