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0.1℃
  • 흐림강릉 15.9℃
  • 구름많음서울 21.4℃
  • 구름많음대전 19.3℃
  • 흐림대구 15.7℃
  • 울산 17.1℃
  • 흐림광주 18.6℃
  • 부산 17.5℃
  • 흐림고창 19.2℃
  • 흐림제주 19.6℃
  • 맑음강화 21.6℃
  • 흐림보은 18.0℃
  • 흐림금산 16.4℃
  • 흐림강진군 19.6℃
  • 흐림경주시 15.1℃
  • 흐림거제 16.9℃
기상청 제공

오피니언

[기고] 테러예방, "작은 관심으로부터"

시흥경찰서 경비작전계 대테러담당 경장 김성기

테러란 특정목적을 가진 개인 또는 단체가 살인, 납치, 유괴, 저격, 약탈 등 다양한 방법의 폭력을 행사하여 사회적 공포상태를 일으키는 행위들이며 테러의 유형으로는 사상적, 정치적 목적달성을 위한 테러와 뚜렷한 목적없이 불특정 다수와 무고한 시민까지 공격하는 맹목적인 테러로 구분된다. 

그 중에서 폭탄 테러는 가장 파괴적인 테러 행위 중 하나다. 

가장 최근에는 수십명의 사상자가 발생한 아프가니스탄의 결혼식장 자살폭탄 테러를 그 예로 들 수 있으며 최근 우리나라에서도 국제테러단체 가입시도 및 SNS를 통한 테러단체 지지·표명 사례가 발생하고 있다.

테러로부터 안전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선 우리 모두의 작은 관심과 경계의식에서부터 테러예방활동이 시작된다. 

실제로 인천국제공항에서는 하루 평균 10회, 폭발물 의심물체 신고가 들어오며 테러대응팀 폭발물처리반에서 모든 신고에 대한 확인 작업을 실시한다.

만약 내 눈앞에서 폭탄테러가 발생하면 어떻게 대처해야 할까?

우선 거동이 수상한 사람을 발견하거나 부적절한 물건, 폭발물의심물체를 발견 하였을때는 주저하지말고 112에 신고 후 즉시 그 현장에서 대피해야한다. 

여기서 의심가는 물체는 주로 가방, 음료수 캔, 전화기, 장난감, 책 등으로 위장하여 화장실, 쓰레기통, 우편함, 창고, 주차된 차량 등에 주로 설치가 되어 있다.

또한 우편물 속 시계소리, 이상한 냄새, 수신자가 없거나 비공개 표시로 되어있으면 의심이 가는 우편물이다.

만약 폭발물이 폭발하는 경우에는 즉시 바닥에 엎드리고, 팔꿈치를 바닥으로 하여 바닥에 가슴이 닿지 않게 보호하며 양팔로 머리를 감싸고 귀와 머리를 손으로 감싸 머리를 보호해야한다.

이처럼 테러예방은 우리들의 작은 관심으로부터 시작하며 거동수상자 및 폭발물 의심물체를 발견하면 망설이지 말고 신고함으로써 우리 모두 테러로부터 안전한 사회를 만드는 테러예방지킴이가 될 수 있다.


배너



‘정재환 작가와의 만남’ 29일 시흥중앙도서관서 열려 시흥시중앙도서관이 오는 29일 저녁 7시 중앙도서관 3층 다목적실에서 시민 100명을 대상으로 ‘정재환 작가와의 만남’을 진행한다. 올해 영화 ‘말모이’와 ‘나랏말싸미’ 등이 개봉됐고, 우리말에 대한 국민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또한 한글을 예술작품으로 승화시킨 타이포그래피 전시회를 개최하는 등 한글을 대상으로 패션과 공간예술 등 다양한 시도가 일어나고 있다. 중앙도서관은 우리말과 글을 금지하던 시절에 한글을 지키기 위한 활동을 했던 조선어학회와 우리의 위대한 글, 한글을 생각하는 시간을 갖는 시간을 마련했다. 오는 29일 ‘10월 책과 함께 만나다’ 프로그램은 한글문화연대 공동대표이자 역사학자인 정재환 작가를 만난다. 방송인으로 활동하던 정재환 작가는 ‘대한민국은 받아쓰기 중’ ‘쿠우슈우 역사기행-잊어서는 안 도리 우리 역사기행’ 등을 책을 펴내기도 했다. 이번 강연은 특히 한글날이 있는 10월, 한글 강연을 통해 소중한 우리말에 대한 지식을 얻는 재미를 더할 것으로 기대된다. 참여를 희망하시는 분은 10월 18일 금요일 오전 10시부터 시흥시공공도서관통합홈페이지 문화강좌란에서 선착순 접수하면 된다. 자세한 프로그램 안내와 참여를 희망하시는 분은 시흥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