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2.6℃
  • 흐림강릉 12.7℃
  • 서울 14.0℃
  • 대전 10.0℃
  • 대구 12.5℃
  • 흐림울산 18.5℃
  • 흐림광주 18.5℃
  • 흐림부산 19.8℃
  • 흐림고창 18.1℃
  • 제주 21.5℃
  • 흐림강화 14.3℃
  • 흐림보은 8.9℃
  • 흐림금산 9.5℃
  • 흐림강진군 18.5℃
  • 구름많음경주시 15.3℃
  • 흐림거제 20.8℃
기상청 제공

지방선거

[6·1 지방선거] 김승식 국민의힘 경기도의원 후보 '출마의 변'

시흥시 제2선거구(목감,능곡, 매화,과림)

[시흥타임즈] 시흥타임즈는 오는 6월 1일 치러지는 제8회 지방선거에 출마한 지방의원 후보들의 출마의 변을 게재합니다. 유권자들의 알권리를 위해 출마의 변과 프로필을(이메일: estnews@naver.com) 보내주시면 본지 지방선거 카테고리를 통해 알리도록 하겠습니다. 

[김승식 국민의힘 경기도의원 후보 '출마의 변']

존경하는 시흥시민 여러분! 국민의힘 경기도의원 선거 시흥시 제2선거구(과림 매화 목감 능곡) 도의원 후보로 공천된 김승식입니다.

지난 12년간 시흥시 인구는 폭증하는데 교통 ,의료, 교육, 문화, 복지 등 생활 인프라가 전혀 뒷받침 해주지 못하고 있습니다. 시흥시정과 경기도정은 장기집권으로 무능하고 안일한 행정은 시흥의 균형발전을 저해하고 주민 갈등을 야기하는 등 활기찬 도시가 아닌 잠자는 도시로 전락했습니다. 

또한 시민의 삶과 지역발전은 뒷걸음질만 거듭하고 있습니다.

함진규국회의원께서 국회의원 재임중에 큰 역활을 한 3개의 전철(소사원시선/신안산선/월판선)외에는 조금도 발전하지 않고 있습니다.

세상이 빠르게 변화하고 있는 만큼 변하지 않고 발전하지 않는 시흥지역을 통합하는 새로운 리더십이 필요합니다.

이번에는 반드시 12년만에 지방 권력인 시흥시장과 도의원을 교체하여 윤석열 당선인과 함께 시흥발전 지역공약인 서울직행 30분 전철 신안산선 목감역과 매화역 신설 확정됨에 조기착공, 조기운행으로  시흥의 광역교통 상황은 더 좋아 질 것을 확신합니다. 

또한 물왕 호수공원 명품화 등 행정, 문화, 교육, 복지 공약이 실천될 수 있도록 '시흥교체'를 해야만 우리들의 삶이 향상되리라 확신합니다.

저는 지난 14년전 사)시흥시 발전위원회 부회장과 전철교섭 본부장으로 활동하면서 신안산선 시흥시 경유 31만 서명운동을 지금 고인이 되신 이병주회장님과 함께 주도했습니다.

최근에 매화역 신설이 확정되고 목감역을 통과하는 신안산선이 2024년 개통을 앞두고 있고, 당협 사무국장(11년)과 함진규국회의원실 정책국장, 윤석열선대위 국민행동본부 광역교통 대책위원장, 윤석열선대위 국민후원회 시흥시 총괄본부장으로 15년간 지역발전에 함께 했습니다.

시흥시민 여러분 편리하고 새로운 미래 시흥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배너

미디어

더보기
시흥도시공사 임직원 친인척 채용 증가…블라인드 채용 때문? [시흥타임즈] 시흥도시공사 임직원 친인척의 채용이 매해 증가해온 사실이 시흥시의회 행정사무감사에서 드러났다. 시흥시의회 자치행정위원회는 지난 24일 열린 시흥도시공사 직원 채용 전반에 대한 행감에서 "올해 3분기까지 채용된 인원 68명중 10명이 임직원의 친인척이었다"고 밝혔다. 이날 자치행정위원회 박춘호 위원장은 "도시공사 임직원의 친인척 채용 비율이 지난 2020년 2.9%, 2021년 7.5%, 2022년 3/4분기까지 14.7%로 친인척에 대한 채용이 매해 증가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21년 기준으로 구리나 군포, 과천 도시공사 등은 신규 채용 직원이 시흥 도시공사보다 더 많은데도 임직원의 친인척은 단 한 사람도 없었다."고 꼬집었다. 이에 대해 시흥도시공사 관계자는 “행안부의 권고에 의해 블라인드 채용을 하다 보니 출생지나 본인의 주민등록번호 등을 모두 숨기고 직원의 능력만 보고 채용해야 해서 친인척인지 여부를 거를 수 없는 상황” 이라면서 “(앞으로) 친인척에 대해서 세밀하게 검토해 업무에 반영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박 위원장은 “삼중고와 코로나 등으로 어려운 시기에 취업을 못하는 사람이 많은데 (공사의 해명처럼)어떤 조건에 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