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30.1℃
  • 맑음강릉 31.5℃
  • 구름조금서울 32.3℃
  • 구름조금대전 31.5℃
  • 구름많음대구 34.1℃
  • 구름많음울산 28.9℃
  • 흐림광주 30.3℃
  • 구름조금부산 28.9℃
  • 구름많음고창 29.9℃
  • 구름많음제주 33.7℃
  • 맑음강화 27.7℃
  • 구름조금보은 30.6℃
  • 구름많음금산 30.3℃
  • 구름많음강진군 31.3℃
  • 구름조금경주시 35.3℃
  • 구름많음거제 28.7℃
기상청 제공

지방선거

[6·1 지방선거] 안기호 국민의힘 시의원 후보 "오직 시민과 시흥을 위해"

시흥시 라선거구(월곶동, 군자동, 정왕본동, 정왕1동, 정왕2동) 안기호 후보 출마의 변
기호: 2-나

[시흥타임즈] 시흥타임즈는 오는 6월 1일 치러지는 제8회 지방선거에 출마한 지방의원 후보들의 출마의 변을 게재합니다. 유권자들의 알권리를 위해 출마의 변과 프로필을(이메일: estnews@naver.com) 보내주시면 본지 지방선거 카테고리를 통해 알리도록 하겠습니다. 

[안기호 국민의힘 시흥시의원 후보 '출마의 변']


6월 1일 치러지는 지방선거에 시흥시 라선거구(월곶동, 군자동, 정왕본동, 정왕1동, 정왕2동) 국민의힘 시흥시의원 후보로 출마한 기호 2-나번 안기호 입니다. 

저는 평범한 시민이었습니다. 2009년 7월 사람 냄새 풍기는 동네를 만들어보겠다는 마음으로 주민자치위원 활동을 시작했습니다.

아파트와 주택이 혼용된 거모동과 정왕동 지역은 해가 갈수록 성장보다는 둔화가 지속됐습니다. 주민자치위원으로 활동하며 화합과 소통의 자리를 많이 만들어 냈습니다.

마을 축제와 문화 공연을 통해 주민들이 더 많은 이웃을 만들 수 있도록 했습니다. 2019년 시흥시 주민자치협의회 회장을 하며 오지랖 넓게 주민자치 필요성과 강화를 촉구했습니다.

시흥은 꿈을 이룰 수 있는 도시입니다. 그 꿈은 혼자만의 꿈이 아닌 모두의 꿈입니다. 능력과 자질이 부족해도 특정 정당 공천만 받으면 당선되는 곳이 시흥입니다.

그 결과, 시민보다 정당에 충성하는 의원들이 많아졌습니다. 시장부터 국회의원, 도의원, 시의원까지 특정 정당 소속이 싹쓸이하고 있다면 시민보다 정당 목표를 향한 일방독주 기관차일 뿐입니다.

정치는 균형이 필요합니다. 의석도 균형 잡힌 의석이 되어야 합니다. 숫자가 많다는 이유로 소통하지 않고 일방통행하면 안 됩니다.

시민 혈세를 허투루 사용하지 않도록 견제해야 합니다. 국민의힘 후보에게도 기회를 주십시오. 저 안기호는 시민에게 충성하겠습니다.

오직 시민, 오직 시흥 오로지 시민의 뜻에 따라 움직이는 아바타가 되겠습니다. 안기호의 힘은 시민의 힘입니다.

시민의 힘은 시흥의 힘입니다. 내 삶을 바꾸는 시의원, 안기호에게 힘을 주십시오. 작은 소리도 크게 듣겠습니다. 지역의 가치를 높이겠습니다.


[주요공약]
▲군자동: 거모택지지구 시흥형 도시구축, 문화복지센터 건립
▲월곶동: 월곶역세권 교통허브 조성
▲정왕동: 주민참여형 도시재생사업 추진, 하천 생태복원 및 친수공간 조성
▲정왕역 역세권 활성화 추진, 토취장 V-CITY 조기 개발

배너

관련기사



배너

미디어

더보기
신천동주민자치회·유관단체, 수해복구에 '구슬땀' [시흥타임즈] 신천동 주민자치회가 지난 10일 관내 유관단체와 함께 침수피해 주택의 복구 활동을 펼쳤다. 이날 주민자치회 위원과 통장협의회 등 유관단체 회원, 공무원 등 50여명은 신천동 일대의 침수 주택 20여 가구를 복구했다. 모터 펌프로 방과 거실에 고여있는 빗물을 밖으로 배출하였고, 빗물이 건물 안으로 범람하면서 유입된 부유 쓰레기 등을 제거했다. 물에 젖은 가전제품과 가구, 의류 등을 주택 밖으로 옮겼고, 바닥과 벽면에 남아있는 물기를 닦아냈으며, 화장실과 씽크대를 맑끔히 청소하면서 구슬땀을 흘렸다. 청소는 하였지만, 아직도 악취가 나서 거주하기에는 어려운 가정도 있었다. 한편, 신천동주민행정센터는 호우 첫날, 공무원‧주민자치회 임원‧유관단체 임원 등을 대상으로 긴급회의를 소집하고 비상대책반을 운영했다. 취약지구의 주민들과 독거노인들께 전화와 문자 메시지를 통하여 이상 유무를 살폈으며, 일부 비상대책반원들은 침수피해 현장에 직접 나가 챙기기도 했다. 호우 둘째 날인 9일에는 신천동주민행정센터 2층과 3층의 회의실에 간이 텐트를 설치하여 이재민들이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했다. 10일 폭우가 잠시 소강상태를 보이자 송현수 동장을 비롯 주민자치회, 통장